한글과컴퓨터-AWS 리인벤트 2018.jpg


한글과컴퓨터가 아마존웹서비스(AWS)용 오피스인 ‘한컴스페이스’를 선보이며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가 2일(현지시각)부터 5일(금)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AWS 리인벤트(Re;invent) 2019’에 참가해 오피스SW 제품군을 선보인다.


‘AWS 리인벤트’는 아마존웹서비스(이하 AWS)가 전 세계 고객 및 파트너를 초대해 매년 개최하는 기술 컨퍼런스로 앤디 제시(Andy Jassy) AWS CEO의 기조강연을 비롯해 신규 서비스 전시 및 소개, 최신 기술 교육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한컴은 이번 AWS 리인벤트 개최 시기에 맞춰, AWS 마켓플레이스(Marketplace)에 새롭게 출시한 ‘한컴스페이스’를 선보인다.


‘한컴스페이스’는 PC-모바일-웹 기반의 풀 오피스(Full Office)로, PC에 설치하는 한컴오피스와 함께 스마트폰 및 태블릿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전용 한컴오피스를 제공하며, PC에 별도의 SW 설치를 하지 않아도 웹브라우저에서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파일을 만들고 편집할 수 있는 웹브라우저용 오피스이다.


한컴은 한컴스페이스를 월 또는 연단위로 사용기간에 따라 이용료를 지불하는 구독형 라이선스로 제공하고, 업데이트를 통해서 최신 버전도 지속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한컴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전 세계 100만개 이상의 AWS 고객 및 파트너사들을 대상으로 한컴의 풀오피스 라인업을 선보임으로써, 한컴의 오피스 기술력과 브랜드를 각인시킬 것”이라며, “앞으로 AWS와의 지속적인 협력으로 클라우드 도입에 따라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오피스 시장을 효과적으로 공략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컴은 지난 2016년부터 AWS 리인벤트에 참가하며 ‘씽크프리 오피스 문서 변환 솔루션(Thinkfree DocsConverter)’, ‘아마존 워크독스(Amazon WorkDocs)’용 웹오피스 등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및 서비스를 선보이며 글로벌 오피스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