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쇼날인스트루먼트(ni.com/korea, 이하 NI) 는 오는 3월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개최되는 ‘오토모티브 테스팅 엑스포 2018’에 참가하여 자율주행차 테스트를 위한 센서 융합 테스트 기술과 차량 시뮬레이터 등 최신 솔루션과 데모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NI의 센서 융합 테스트 기술은 카메라와 레이더가 모두 장착된 ADAS의 개별 구성 요소 및 센서 융합 측면을 정밀 검증할 수 있다. 이 기술이 적용된 ‘차량용 시뮬레이터’와 ‘차량용 레이더 HIL(Hardware-in-the-Loop) 테스트’ 솔루션을 통해 보다 효율적이면서도 정확한 자율주행차 테스트가 가능하다.


또한 NI의 ‘FieldDAQ’는 강력한 분산 및 동기화 기능으로 까다로운 환경에서도 정확한 측정을 보장해 주는 솔루션이다. ‘오토모티브 이더넷’과 ‘DIAdem’ 솔루션은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는 차량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특히, NI는 자율주행 테스트 데모로 국내 최대의 시뮬레이터 전문기업인 이노시뮬레이션사와 공동 제작한 AEB(Autonomous Emergency Braking) 및 인텔리전스 E-Call(Emergency Call) 기술을 소개한다. 자율주행차의 안전성을 더하는 이 기술은 서울 상암동 일대 총 길이 3.1Km 구간을 주행하는 시뮬레이션 데모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본 전시회 둘째 날에는 NI의 글로벌 오토모티브 디렉터인 무랄리 라빈드란(Murali Ravindran)이 컨퍼런스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업계 선도적인 레이더 시뮬레이션 기술과 센서 융합 기술을 발표할 예정이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