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_정아름-.jpg 

 

미스코리아 출신 피트니스 트레이너 정아름은 31일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진행된 ‘올림푸스 OM-D E-M10 Mark II(이하 E-M10 Mark II)’ 기자간담회에서 “OM-D E-M10 Mark II는 라이프 스타일”이라고 강조했다.

 

SNS 활동이 활발한 정아름은 스마트폰과의 비교 체험 등을 통해 “어두운 헬스 클럽에서 운동하는 장면을 스마트폰으로 촬영하기에 한계가 있었는데, 빛이 부족한 실내에서도 흔들림 방지를 해줘서 뛰어난 화질의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어 매우 좋았다”면서 “가방 속에 넣고 다니기도 간편할 정도로 작아서 휴대성도 뛰어날 뿐만 아니라, 무선 공유 기능(Wi-Fi)를 통해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빨리 전송할 수 있어서 더 예쁜 사진을 SNS에 올릴 수 있어 더욱 좋다”고 체험 소감을 밝혔다.

 

올림푸스_정아름-1.jpg

 

올림푸스의 ‘E-M10 Mark II’은 지난해 호평을 받았던 OM-D E-M10의 후속모델로, 최근 스마트폰 보급으로 자리잡은 사진의 일상화 트렌드에 발맞춰, 작고 가벼운 바디에 휴대성과 화질, 디자인까지 갖춘 고성능 일상용 카메라로 고객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또한 ‘E-M10 Mark II’은 ▲정밀 촬영을 위한 5축 손떨림 보정 시스템, ▲시야율 100%의 236만 화소 OLED 전자식 뷰파인더(EVF), ▲초당 8.5프레임의 고속연사 ▲4K 화질의 타임랩스 촬영 기능 ▲14종의 아트필터 ▲동조속도 1/250초의 고기능 내장 플래시 ▲다양한 앵글로 촬영이 가능한 고화질의 틸트형 터치 액정 모니터 등이 지원된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