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쏘시스템은 고려대학교 공과대학과 개방혁신 디지털 생태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정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19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다쏘시스템코리아 3D 체험센터인 3D익스피리언스 이그제큐티브 센터에서 디지털 생태계 구축을 통한 미래형 공학교육 혁신 및 산업체 응용기술의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력으로 인재 양성을 위한 전문 교육 커리큘럼을 개발하고 교육 환경을 구축한다. 다쏘시스템은 고려대에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의 연구 기반 구축을 위해 수십억 규모의 소프트웨어 솔루션과 서비스를 투자하고 디지털 혁신 교육 프로그램에 자사 글로벌 선진 사례 및 신기술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며 산학 교류를 위한 세미나 등의 활동도 지원한다.


또한, 양 기관은 산학협력 기반의 기업 지원을 위한 협의체를 설립, 운영하고 산학 연구 프로젝트 개발에도 적극 나선다. 고려대는 대학, 기업, 연구소가 참여하는 공동 프로젝트에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B2B 협업 플랫폼 모델로 활용할 계획이다.


고려대학교 김중훈 공과대학장-다쏘시스템코리아 조영빈 대표이사.jpg
▲ 고려대학교 김중훈 공과대학장과 다쏘시스템코리아 조영빈 대표이사(우)


통합 B2B 플랫폼에서는 메일 공유, 화상 시스템, 실시간 대화 지원 등 일상 업무 중심의 협업을 넘어 제품 계획, 연구, 마케팅, 설계, 제작, 시뮬레이션 등 프로젝트 수행에 필요한 실질적인 모든 업무를 시공간에 관계없이 실시간 협업할 수 있다.


다쏘시스템코리아 조영빈 대표는 “미래 인재들은 앞으로 디지털 세대의 주역이 되어 국가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할 것이다. 따라서 교육기관 및 기업의 인재 양성에 대한 책임이 중추적인 역할을 하게 되었다”며 “다쏘시스템은 고려대 공대와 긴밀히 협력해 국가 미래 인재 양성에 기여하고 산학협력을 통한 국내 기업들의 혁신을 지원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고려대학교 공과대학 김중훈 학장은 “다쏘시스템의 협력으로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고려대 공대의 차기 두뇌한국(BK21) 사업에서 디지털 교육 및 연구 혁신을 위한 플랫폼으로 활용하기로 했다”고 밝히며, “소재 개발부터 제품의 제조, 응용까지 국내외 다양한 학교, 연구소, 산업체와 공동연구를 통해 4차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진정한 공학 혁신을 이루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