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시스(ANSYS)가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으며, 새로운 기능이 추가되어 더욱 광범위한 시뮬레이션이 가능한 ‘앤시스 2019 R1’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앤시스 2019 R1’은 엔지니어링 시뮬레이션의 보편화(Pervasive Engineering Simulation)라는 앤시스의 비전에 따라 엔지니어라면 누구나 전체 제품 개발 프로세스에 시뮬레이션을 원활하게 도입, 활용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특히, ‘ANSYS Fluent’의 혁신적인 사용 환경, 초정밀 3차원 적층 제조 솔루션 및 새로운 ‘ANSYS Motion’ 제품군의 획기적 기능을 포함하고 있어 5G, 자율주행, 전기화 등 다양한 산업군의 모든 엔지니어들이 가장 혁신적인 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병렬처리지원 메시를 10배 빠르게 생성 ANSYS Fluent.jpg

▲ 병렬처리지원 메시를 10배 빠르게 생성하는 ANSYS Fluent


‘앤시스 2019 R1’는 유체, 구조, 전자기학,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시스템, 광학, 3D 설계 등 모든 제품군에서 새롭고, 더욱 향상된 기능을 선보인다. 주요 특징으로는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프로세스 진행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새로운 사용자 경험 도입, 자율주행과 같은 복잡한 메커니즘도 쉽게 모델링할 수 있는 신제품 라인 추가, EMI 스캐너 및 일렉트로마이그레이션 분석, 진동-소음-마찰(NVH) 해석 등 차세대 전자공학 기능 및 속도와 정확도를 높이고 복잡성을 줄일 수 있도록 돕는 구조 해석의 효율성 보강 등이 있다.


앤시스 2019 R1이 지원하는 EMI Scanner.jpg

▲ 앤시스 2019 R1이 지원하는 EMI Scanner


‘앤시스 2019 R1’은 정밀도의 손실 없이 검증된 솔버(solver)를 기반으로 워크플로우를 개선하여 새로운 ‘ANSYS Fluent’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엔지니어는 ‘ANSYS Fluent’에서 완전한 단일 창 솔루션을 통해 모든 단계를 쉽고 빠르게 진행할 수 있다. 또한 불러온 CAD 데이터에서 메시를 생성하는 ‘ANSYS Fluent’ 워크플로우가 간소화되어 초보자라도 빠르게 습득하여 공통 작업을 더욱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다.


더불어 사용자 중심 기능 개선으로 문제 해결 능력이 높아졌다. 이제는 병렬 처리를 지원하는 작업 기반 워크플로우를 사용하면 모자이크(Mosaic) 기술이 적용된 폴리 헥스코어(Poly-Hexcore) 메시를 최대 10배까지 빠르게 생성할 수 있으며, 사용자가 비교적 적은 시간 안에 더 많은 시뮬레이션을 끝낼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강력한 3차원 금속 적층 제조 솔루션, 자율주행 등 세이프티 크리티컬 제품 설계를 위한 향상된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자율주행 및 ADAS 산업을 위해 필요한 안전성 분석 솔루션, 광학 솔루션 및 3D 설계 솔루션 등의 기능이 더욱 향상되었다.


앤시스의 부사장이자 전자, 유체, 기계 사업부 총괄 책임자인 쉐인 엠스윌러(Shane Emswiller)는 “엔지니어들은 줄어드는 예산과 부족한 교육, 촉박한 일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번에 선보인 앤시스의 멀티피직스 솔루션은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엔지니어들이 늘어나는 수요를 충족시키고 만족스러운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