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해 관련 단체들과 손을 잡았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하 한결원)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하 소진공), 한국신용카드조회기협회(이하 한신협)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제로페이 가맹모집 및 QR리더기 보급사업 활성화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3사는 한신협 소속 VAN대리점이 관리·등록하는 신용카드 가맹점을 대상으로 제로페이 가입 가맹을 실시하고, QR결제가 가능한 QR리더기를 보급할 예정이다.


한신협은 제로페이 가맹점의 POS업데이트와 QR리더기 보급을 담당한다. 또한 가맹점 확보를 위한 홍보 및 마케팅에 나설 예정이다.


한결원과 소진공은 제로페이 결제서비스 관련 기술을 지원하고, QR리더기 보급과 관련해 유관 기관과 협업할 예정이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윤완수 이사장은 “제로페이는 결제수수료 0%의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결제 인프라”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신협 소속 대리점들의 매출 상승은 물론 소상공인과 소비자에게 보다 가깝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