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아커뮤니케이션즈(이하 갤럭시아컴즈, 대표 김용광)는 자사의 생활 금융 서비스 모바일 앱인 ‘머니트리(MONEY TREE)’를 통해 소상공인 결제수수료 부담을 줄이는 ‘제로페이’의 활성화를 위한 공동규약 체결식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갤럭시아컴즈는 지난 10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주관하고 소상공인간편결제추진사업단이 주최한 제로페이 공동규약 체결식에서 네이버앱, 페이코, 하나멤버스 등을 포함하는 전자금융업자 및 금융기관 등과 사업추진을 위한 공동규약을 체결하였으며, 제로페이 시범사업의 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만전을 기하고 있다.


김용광 갤럭시아컴즈 대표는 “결제수단이 계속적으로 발달하고 있고, 새로운 결제수단을 고객들에게 제시할 때 항상 넘어야 할 장애물이 결제수수료 부담이다” “금번에 서울시에서 추진하는 제로페이 사업은 관련기업들이 소상공인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각자 운영하고 있는 서비스를 ‘공유’하여 운영하는 ‘공동’의 서비스라는 점에서 여러가지 효율을 창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와 제도라고 생각하며, 갤럭시아컴즈도 더욱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민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머니트리는 각종 금융 포인트, OK캐쉬백 등 다양한 포인트와 모바일 백화점상품권 및 쿠폰을 모아 CU(씨유), GS25, 세븐일레븐 등 국내 주요 편의점과 할리스커피, 설빙 등 카페에서 간편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지로납부, 송금 그리고 ATM 출금까지 일상 생활에서 자주 이용하는 금융 관련 서비스를 통합 제공하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