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종 모바일 상품권, 쿠폰, 포인트를 전국 12,800여 개 CU(씨유)편의점에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3일 갤럭시아커뮤니케이션즈(이하 갤럭시아컴즈, 대표 김용광)는 업계 대표 편의점인 CU(씨유)를 운영하는 BGF리테일과 머니트리 바코드 간편결제 서비스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갤럭시아컴즈의 머니트리 사용자들은 전국 CU(씨유)에서 어플 내 바코드를 이용해 머니트리캐시를 현금처럼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갤럭시아컴즈의 머니트리는 쇼핑에서 송금, 출금까지 일상 생활에서 자주 이용하는 금융 관련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이다. 머니트리 사용자들은 각종 금융 포인트, OK캐쉬백 등 다양한 포인트와 모바일 상품권 및 쿠폰을 한곳으로 모아서, 온라인 쇼핑에 사용하거나 편의점과 할리스커피, 이디야, 설빙 등 카페에서 오프라인 결제도 가능하다.


본 서비스 개시를 기념하여 CU(씨유)에서는 7월 2일부터 7월 31일까지 머니트리캐시를 이용하여 3천원 이상 결제할 경우 1천원을 할인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며, 1일 1회, 최대 3천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갤럭시아컴즈 홍성식 O2O사업본부장은 "최근 1인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편의점 이용 고객이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분석해 편의점 간편결제 서비스를 확대했다” 며 “이와 함께 혼밥족 트렌드 등 소비 패턴이 변화하고 있는 상황에서 간편하면서도 합리적인 소비의 이점을 누릴 수 있도록 바코드 간편결제가 가능한 머니트리 가맹점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