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_에일리언웨어_2013-1-.jpg

 

델 코리아(대표 김경덕)는 11일 서울 소공동 프라자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고성능 게이밍PC인 에일리언웨어 14, 17 노트북과 X51데스크톱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노트북 에일리언웨어 14는 어떤 작업도 처리하는 고성능에 백팩에 딱 맞는 사이즈로 휴대성까지 갖췄다. 에일리언웨어 17은 최신 기술의 집약체로 실감나는 그래픽 경험이 강점이다. 데스크톱X51은 어느 장소에서나 배치가 가능한 컴팩트한 사이즈가 특징이다.

 

최신 4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지포스 700시리즈 그래픽은 한 단계 앞선 게이밍 성능을 제공한다. DDR3L 메모리는 배터리 수명을 증가시키기 위한 더 낮은 전압과 함께 뛰어난 대역폭을 자랑한다.

 

에일리언웨어(www.alienware.kr) 14 출시가격은 부가세 및 배송료 포함 170만원대, 에일리언 17은 200만원대부터 시작한다. 에일리언웨어 X51 데스크톱은 기본 구성 시 120만원대이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