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nfnews_logo120.jpg

 

cowins_.jpg

 

tizzbird-.jpg

 

 

 

 

avguy-25.jpg

 

 

cowins.jpg

 

 

tizzbird.jpg

 

 

기업의 IT 전문가들이 기존 보안 툴을 사용해 팬데믹 이후 급격히 도입된 원격업무 환경을 노리는 새로운 보안 위협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탈레스(www.thalescpl.com)가 ‘2021 접근 관리 인덱스 글로벌판 보고서’를 발표했다. 

 

탈레스의 의뢰로 S&P 글로벌 마켓 인텔리전스 451 리서치가 진행한 본 보고서는 팬데믹으로 인해 증가한 재택근무 및 클라우드 전환 관련 보안 위험과 기업이 직면한 문제를 조사하기 위해 글로벌 2,600명의 IT 리더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보고서의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10명 중 6명이 VPN과 같은 기존 보안 툴이 여전히 원격으로 애플리케이션에 액세스하는 주요 수단으로 활용된다고 밝혔으며, 44%에 해당하는 거의 절반의 응답자가 원격업무 환경에 대한 보호를 위한 현재 자사의 접근 보안 시스템에 대해 확신을 가지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해 코로나19 관련 다양한 사이버 범죄가 급증한 가운데, 특히 랜섬웨어 관련 공격이 15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탈레스는 이번 연구 결과를 통해 팬데믹의 영향이 보안 인프라, 특히 접근 관리 및 인증 프레임워크 부분에 중대한 영향을 미쳤다는 사실을 확인한 가운데, 기업이 더 많은 재택근무 인력의 요구사항을 지원하기 위해 제로 트러스트와 같은 현대적인 보안 전략을 채택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응답자들은 원격 액세스를 구현하기 위해 다양한 시스템을 도입한 가운데, 현재 사용 중인 기술로는 VPN이 60%의 응답률과 함께 가장 많이 꼽혔다. 그 다음으로 버추얼 데스크톱 인프라, 클라우드 기반 접근 및 제로 트러스트 네트워크 접근/소프트웨어 정의 경계(ZTNA/SDP)가 뒤를 이었다. 여기에, 44%에 해당하는 거의 절반의 응답자가 팬데믹의 영향 아래 새로운 접근 관리 보안 전략으로 정의 경계(ZTNA/SDP)를 최고의 기술이라고 답했다.

 

추가로 보고서는 응답자들 기업 환경 내 기존 VPN 환경을 전환하기 위한 계획을 조사했다. 40%에 가까운 응답자가 VPN을 ZTNA/SDP로 대체할 것 계획을 밝혔으며, 38%는 다중 요소 인증(MFA; Multi Factor Authentication) 솔루션으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관련하여, 정교하고 최신 인증 기능이 필요한 조직에서 새로운 보안의 변화를 주도하고 있으며, 제로 트러스트 보안의 핵심 요소로 인식되고 있음을 입증했다.

 

보고서는 제로트러스트 모델이 응답들의 액세스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임을 확인함과 동시에 아직 도입 초기 단계에 머물러 있음을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30%에 해당하는 응답자의 3분의 1 미만이 제로 트러스트를 위한 전략 및 정책을 세우고 이를 적극 수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또한, 45%의 응답자 절반이 제로 트러스트 전략을 계획, 연구 또는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 32%의 응답자만이 제로 트러스트가 클라우드 보안 전략을 구체화할 수 있다고 답했다. 

 

접근관리 보안의 발전은 팬데믹으로 인해 급격히 증가한 원격근무 환경과 함께 가속화됐다. 보고서의 응답자 중 55%가 현재 조직 내에서 이중 인증을 채택하고 있다고 밝힌 가운데, 지역별로는 영국이 64%로 가장 높았고 미국(62%), APAC(52%), LATAM(40%) 지역이 뒤를 이었다. 보안 투자에서 더 나은 액세스 관리에 대한 우선도의 차이에 따라 발생하는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비밀번호 방식의 잘 알려진 한계점에도 불구하고 다중 요소 인증에 대한 투자는 방화벽, 엔드포인트 보안, SIEM 및 전자 메일 보안과 함께 중요시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중 요소 인증의 주요 사용 사례는 71%로 원격 액세스를 위해 사용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중 요소 인증을 채택한 응답자 중 3분의 1은 세 가지 이상의 인증 툴을 사용하고 있어, 향후 접근 관리에 대한 보다 통일된 접근 방식이 요구될 것임을 확인했다. 

 

탈레스의 프랑수아 라스니에(Francois Lasnier) 접근 관리 솔루션 부문 부사장은 “원격업무는 팬데믹 영향 아래 급격히 자리 잡으며 보편적인 작업 환경이 됐다. 이로 인해 기업은 불안정하고 복잡한 새로운 환경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가운데, 제로트러스트 사이버 보안 모델을 도입하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업무를 지속할 수 있다”라며, “기업이 제로 트러스트 도입할 때 직면하는 핵심 장벽 중 하나는 워크플로를 중단하지 않고 액세스를 제한하기 위한 균형을 맞추는 것이다. 직원은 작업을 위해 중요한 데이터에 액세스할 수 있어야 하며, 비즈니스 리더는 생산성 관리 부분에 신경을 써야 한다. 이번 보고서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IT 전문가들은 제로 트러스트 모델을 달성하기 위해 접근 관리 및 최신 인증 기능을 핵심 구성요소로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라고 말했다. 

탈레스 이시큐리티-2017.jpg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1. No Image

    티맥스에이아이, AI 금융투자 교육 서비스 ‘알투플러스’ 개발

    티맥스에이아이는 금융투자협회의 투자자 무료 교육 서비스인 ‘알투플러스’에 티맥스의 AI 기술을 적용시켰다. 알투플러스는 국내 최초로 AI가 적용된 금융투자...
    Date2021.11.11
    Read More
  2. 스노우플레이크, “지금은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가치 창줄 시대”

    스노우플레이크(www.snowflake.com)가 한국 지사를 설립하고 ‘데이터 클라우드’ 통해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가치 창출 지원에 나선다. 지난 2015년 미국에서 ...
    Date2021.11.10
    Read More
  3. 스파이스웨어, 기술신용평가 T3 등급 획득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보안 전문기업 스파이스웨어는 나이스(NICE)평가정보가 실시하는 ‘기술신용평가(Tech Credit Bureau, TCB)’ T3 등급을 획득했다고 10일 ...
    Date2021.11.10
    Read More
  4. 엑스트라홉, MS 프로토콜 해독·위협 지원 ‘리빌엑스 360’ 발표

    엑스트라홉(www.extrahop.com)은 마이크로소프트 인증 및 응용 프로그램 프로토콜에 대한 암호 해독을 지원하여 강력한 탐지 기능을 탑재한 ‘리빌엑스(Reveal(x)) 36...
    Date2021.11.09
    Read More
  5. 티맥스티베로, 교통사고 예방 ‘티-세이퍼’ 공동 개발

    티맥스티베로는 한국교통안전공단·카이스트와 함께 교통사고 위험도를 예측하고 위험 원인을 분석해 대안을 제시하는 AI 솔루션 ‘티-세이퍼(T-Safer)’를...
    Date2021.11.05
    Read More
  6. 베리타스-MS,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서비스 강화 맞손

    베리타스코리아(www.veritas.com/kr)는 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MS 애저와 베리타스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서비스를 더욱 향상시키기 위한 전략적 협력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Date2021.11.05
    Read More
  7. 한국 근로자들, “업무환경·경력 개발에 AI 등 첨단기술 선호 높아”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 한국 응답자의 81%는 불안감·외로움 등 개인의 삶이 정체되어 있다고 느끼면서도, 94%의 국내 근로자들은 ‘사람보다 AI가 경력 개발...
    Date2021.11.04
    Read More
  8. 인텔-레드햇, 인더스트리 4.0 발전에 협력

    인텔은 레드햇이 자사 오픈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술과 산업용 인텔 에지 컨트롤(ECI) 및 산업용 인텔 에지 인사이트(EII)를 결합해 인더스트리 4.0을 스마트 제조 및 에너...
    Date2021.11.03
    Read More
  9. 코스콤, 오라클 솔루션 도입…클라우드 서비스 강화

    오라클이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이하 OCI) 상에서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앳 커스터머(Oracle Exadata Cloud@Customer) 및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
    Date2021.11.01
    Read More
  10. 넷앱,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포트폴리오 확대

    넷앱은 ‘인사이트 2021’에서 자사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포트폴리오 전반에 걸쳐 새롭게 추가된 사항과 향상된 기능을 발표하며, 기업이 IT 인프라를 현대화하...
    Date2021.10.27
    Read More
  11. 메이머스트, 국내 첫 ‘CSP 파트너’…DaaS 공략 박차

    토털 IT 솔루션 전문기업인 메이머스트(www.maymust.com)은 글로벌 가상화 기술 기업인 시트릭스와 국내 최초 CSP(Citrix Service Provider:시트릭스 서비스 공급자) 파트...
    Date2021.10.27
    Read More
  12. 탈레스 “원격 업무로 보안 위협 높아져”

    기업의 IT 전문가들이 기존 보안 툴을 사용해 팬데믹 이후 급격히 도입된 원격업무 환경을 노리는 새로운 보안 위협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탈레...
    Date2021.10.25
    Read More
  13. 레드햇,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6.2’ 출시

    레드햇(www.redhat.com)은 확장성과 민첩성을 갖춘 클라우드 IaaS(서비스형 인프라) 플랫폼의 최신 버전인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6.2’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Date2021.10.25
    Read More
  14. 티맥스오에스, 오픈소스 SW 개발자 양성

    티맥스오에스는 지난 6월 공개 SW 개발자 대회를 통해 선정한 오픈소스 SW 개발 프로젝트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개발 교육 및 멘토링을 제공하며 오픈소스 SW 인재를 적극 양...
    Date2021.10.25
    Read More
  15. 신한은행, 해외 보안↑ 멘로시큐리티社 ‘웹 격리 솔루션’ 도입

    클라우드 보안 리더 멘로시큐리티(www.menlosecurity.com/ko-kr/)는 25일 지능화되는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안전한 인터넷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자사 솔루션인 ‘원격 ...
    Date2021.10.25
    Read More
  16. 뉴타닉스, ‘원하는 대로 구축하는 클라우드’ 전략 발표

    뉴타닉스는 19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기업들의 손쉽고 효율적인 멀티 클라우드 구축 및 관리를 지원하는 신제품과 전략을 발표했다. 뉴타닉스는 HCI 소프트웨어 ...
    Date2021.10.21
    Read More
  17. 베리타스, 효율 강화한 클라우드 백업 ‘넷백업 리커버리 볼트’ 출시

    베리타스코리아(www.veritas.com/kr)는 효율적인 관리·낮은 비용 그리고 강력한 보안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데이터 백업 ‘베리타스 넷백업 리커버리 볼...
    Date2021.10.20
    Read More
  18. 레드햇, 한국마사회의 자동화 기술 도입 지원

    레드햇(www.redhat.com)은 13일 진행된 레드햇 포럼에서 한국마사회가 IT자동화 솔루션인 레드햇 앤서블 오토메이션 플랫폼으로 표준 서버 제어를 현대화했다고 밝혔다. 레...
    Date2021.10.14
    Read More
  19. 대구시·LH공사, ‘레드햇 APAC 이노베이션 어워드’ 수상

    레드햇(www.redhat.com)은 13일 열린 ‘레드햇 포럼 버추얼 이벤트’에서 레드햇 솔루션을 활용해 혁신을 보인 대구광역시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를 ‘202...
    Date2021.10.13
    Read More
  20. ‘데이터기본법’ 본회의 통과…데이터 경제 활성화 기반 마련

    데이터를 이용해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고 데이터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대전 유...
    Date2021.09.2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