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GEA 그룹, 다쏘시스템 솔루션 도입…코로나19 방역 강화

posted Sep 28,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다쏘시스템(www.3ds.com/ko)은 세계 최대 식품가공 기술업체 중 하나인 GEA 그룹이 자사 임직원의 안전을 위해 다쏘시스템의 시뮬리아(SIMULIA) 애플리케이션을 도입했다고 28일 밝혔다.

 

1,900명의 임직원이 이용하는 GEA 그룹의 독일 본사 구내식당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난 3월 폐쇄하고 직원들의 건강 강화에 집중했다. GEA 그룹은 다쏘시스템과의 협력을 통해 구내식당 내 공기 중 감염 가능성 및 보다 안전한 환경 구축에 돌입했다. 

 

GEA 그룹은 이를 기반으로 안전한 구내식당 환경을 만들기 위한 효과적인 방역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되었다. 비말의 확산 경로, 식기와 테이블 표면의 오염 가능성, 구내식당 내 감염증세를 보이는 사람으로부터 전파된 비말 농도가 높은 구역 등을 파악했다. 

 

시뮬레이션 결과에 따라, 구내식당의 출입구, 좌석 배치, 조리 공간과 식사 공간의 분리, 환기 시스템 개선 등 추가적인 안전 조치를 취했다. 

 

다쏘시스템-독일 GEA그룹 구내식당 비말전파.시뮬레이션.jpg

▲ 독일 GEA 그룹은 다쏘시스템 시뮬리아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구내식당 내 코로나19 환자의 호흡에 기인한 비말 전파를 시뮬레이션했다.

 

에릭 니체(Erich Nitzsche) GEA 그룹 엔지니어링 표준 및 서비스 부문 부사장은 “시뮬레이션 기술을 통해 구내식당의 정상 운영을 위한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게 되었다”며, “임직원의 안전을 보장하는 동시에 비즈니스에 대한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게 되어, 다쏘시스템과의 협력은 매우 성공적이었다”라고 말했다.

 

다쏘시스템코리아 조영빈 대표이사는 “지속가능한 경영의 핵심은 인적자원으로, 직원들의 안전이 보장되어야만 비즈니스 연속성을 확보할 수 있다”며, “바이러스 확산을 사전에 검토하고 안전한 공간을 구축하는데 시뮬레이션 기술은 중요하다. 다쏘시스템은 국내 기업들이 시뮬레이션 기술을 활용해 K-방역의 위상과 비즈니스 환경의 안전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