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최소형·최경량 풀프레임 카메라 ‘Alpha 7 C’ 공개

posted Sep 15,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소니 Alpha 7C.jpg

소니코리아가 15일 발표된 최소형·최경량 풀프레임 카메라 ‘Alpha 7 C (이하 A7C)’ 공개를 기념해, 국내 사용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언패킹 세미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9월 15일(화) 저녁 9시부터 소니코리아 공식 유튜브(www.youtube.com/user/sonystyleblog) 채널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A7C의 실제 크기와 무게, 풀프레임 센서의 화질 등 신제품에 대한 상세한 정보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A7C는 카메라 바디 기준 약 424g에 불과한 ‘컴팩트’한 무게와 사이즈로 완성도 높은 사진 및 영상 촬영을 지원한다. 풀프레임 센서를 탑재했음에도 불구하고 APS-C 사이즈의 작고 가벼운 바디를 갖춘 A7C는 소니의 APS-C 타입 플래그십 미러리스 카메라 ‘A6600’의 크기와 무게에 준하는 초경량 및 초소형 풀프레임 카메라로서 성능과 크기를 모두 만족시키는 놀라운 경험을 선사한다.

 

특히 메모리 및 배터리, 그리고 새롭게 공개된 SEL2860 렌즈와 결합해도 기존 A7 III 렌즈킷 무게인 945g 대비 무려 30% 가벼운 676g로, 강화된 휴대성을 경험할 수 있으며 마그네슘 합금 재질의 투톤 디자인을 선보이며 기존의 풀프레임 카메라에 감성을 더했다. 

 

A7C는 이면조사형의 2,410만 화소 35mm 풀프레임 엑스모어 R CMOS 이미지 센서 및 최신 비온즈 X 이미지 프로세서를 탑재해 고감도에서도 뛰어난 저노이즈를 구현하여 최상의 화질과 선명한 이미지를 제공한다. ISO 100~51,200의 상용 감도와 ISO 50~204,800의 확장 감도 및 약 15스톱의 다이내믹 레인지를 지원해 저조도 상황에서도 훌륭한 화질을 그대로 구현한다. 

 

A7C의 스위블 LCD 터치 스크린은 좌우 179도 개방 및 상하 270도 회전을 통해 더욱 다양한 앵글로 자유롭게 촬영할 수 있다. 아날로그 처리 과정 없이 디지털 고음질 처리 및 디지털 전송을 통해 선명하고 깨끗한 오디오를 바로 카메라에 기록할 수 있는 디지털 오디오 기능을 지원한다. 나아가 외부 마이크를 연결할 수 있는 단자와 추가 액세서리를 결합할 수 있는 멀티 인터페이스 슈를 탑재해 사용자에게 적합한 다양한 액세서리를 활용할 수 있다. 

 

더불어, A7C는 고용량 Z 배터리를 지원해 최대 220분의 연속 영상 촬영이 가능하며, 사진 촬영 시 740장의 연속 촬영이 가능하다. A7C는 블랙과 실버의 두 가지 색상으로, 올 가을 국내 출시 예정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