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썸머 히트 1부4-.jpg


블리자드는 ‘오버워치 썸머 히트’가 7월 22일(토) 서울 성동구 한양대학교 올림픽 체육관에서 약 3,000명의 팬들의 환호 속에 성황리에 종료되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사전 행사는 오버워치 월드컵 국가대표팀 팬 사인회와 코스프레팀 스파이럴캣츠의 수준 높은 코스튬 플레이, 블리자드 관련 상품 판매, 그리고 오버워치 월드컵 국가대표팀의 후원사인 로지텍의 이벤트 부스 등으로 다채롭게 운영되었다. 
 

오버워치 썸머 히트 부대행사9-.jpg


오후 1시부터 진행된 1부는 유튜브 구독자만 600만명에 육박하는 인기 절정의 댄스팀 ‘원밀리언’의 오프닝 퍼포먼스로 시작되었다. 이어 SBS 인기 예능 프로그램 ‘게임쇼 유희낙락’의 공개 방송이 진행, 배성재, 장예원, 김희철, 김소혜의 오프닝에 이어 이진호가 기자로 변신하여 현장 관객 인터뷰 등을 하는 ‘겜토피아’, 그리고 유희낙락 MC 4인이 사전 이벤트 대전을 통해 선발된 시청자 2인, 스파이럴 캣츠 멤버 1인, 그리고 유희낙락에 사연을 보내 당첨된 조재찬씨로 이뤄진 팀과 오버워치 캐릭터 대전 및 달리기, 사격, 멀리뛰기, 농구 등 색다른 대결을 펼치는 ‘지금 입덕합니다’가 열려 MC팀이 1대 2로 패배하였다. 게임이 종료된 후에는 인기 걸그룹 ‘에이프릴’의 공연이 이어져 현장의 분위기를 달구었다.


오버워치 썸머 히트 1부11-.jpg


오버워치 퀴즈쇼 ‘오버워치 뇌섹인 선발대회’에서는 김영일, 김민영이 현장 관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퀴즈를 진행, 정답자에게는 특별한 선물이 주어졌다. 마지막으로 ‘게임 동호회 <부들부들>’ 코너에서는 김소혜, 홍진호, 김민영, B1A4 공찬 대 이진호, 신동, 김희철, 에이프릴이 사전 대결을 펼쳐 김소혜가 소속된 팀이 이겼으며 ‘지금 입덕합니다’에 등장했던 조재찬씨가 부들부들 대결에서 뽑힌 5인과 한 조가 되어 고려대 학생으로 이뤄진 오버워치 게임팀 ‘디럭스’와 대전을 펼쳐 고려대학교팀이 승리하였다.
 

오버워치 썸머 히트 2부8-.jpg


2부는 김철민 캐스터, 김희철, 홍진호, 이진호, 김소혜, ‘RUNNER’ 윤대훈 해설의 진행으로 2017 오버워치 한국 국가대표팀 선수들(마노(아프리카 프릭스 블루), 준바(루나틱 하이), 새별비(LW 블루), 플라워(LW 블루), 토비(루나틱 하이), 류제홍(루나틱 하이))이 출연하여 오버워치 월드컵과 국가대표 소개 및 인터뷰를 진행하고 아프리카 프릭스 선수들과 친선전을 벌였다.

친선전은 월드컵 규정에 맞춰 4세트로 치뤄졌으며 한국 국가대표팀이 세트 스코어 3:2로 승리하며 오버워치 월드컵 한국대표팀의 우승을 위한 여정에 청신호를 켰다.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팬들이 모여 함께 즐긴 오버워치 플레이어들을 위한 축제, 오버워치 썸머 히트는 오버워치 월드컵 대표팀의 승리 소감과 월드컵 출전을 위한 화이팅을 끝으로 수많은 팬들의 환호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