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가 오는 9월 22일(화) 서울 종로구 광화문에 위치한 나인트리 컨벤션에서 ‘GPU Technology Conference(이하 GTC) Korea 2015’를 개최한다.
 

엔비디아 본사 주최로 매년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열리는 GTC는 GPU 컴퓨팅으로 이룩한 과학, 학문 및 상업 분야의 최신 성과에 주목하는 국제적 행사로, 올해 한국에서는 처음으로 개최된다.

 

국내 최초 행사인 만큼 온라인 포털을 비롯한 통신사, 교육기관, 연구소 등에서 600여명의 국내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하여 의견을 공유하는 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GTC Korea 2015에서는 국내 GPU 개발자 및 생태계 전체를 대상으로 최근 컴퓨팅 분야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 딥 러닝(Deep Learning)의 발전적인 양상을 조명한다. 기조연설, 학술 포스터 전시, 핸즈온 등 다양한 세션들을 통해 딥 러닝 외에도 GPU 기반 과학, 쿠다(CUDA), 클라우드 및 가상화 등 다양한 분야의 GPU 활용 기술 및 솔루션에 대해 폭 넓게 다룰 계획이다.
 

이번 GTC Korea 2015에서는 마크 해밀턴(Marc Hamilton) 엔비디아 솔루션 아키텍처 및 엔지니어링 부문 부사장과 송길영 다음소프트 부사장이 기조연설을 진행, 빅 데이터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오늘날의 과학자들과 대중들에게 통찰력 있는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HP, 리드텍(LEADTEK), IBM, 기가바이트(GIGABYTE), 시스코(CISCO), 알테어(Altair), 앱코(ABKO), 리더스시스템즈(LEADERS SYSTEMS) 등 다수의 국내외 기업 및 솔루션 제공사들이 후원하는 GTC Korea 2015는 무료로 참관이 진행되며 참관 신청은 사전 등록제(http://www.nvidia.co.kr/object/gpu-technology-conference-2015-kr.html)로 이루어진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