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nfnews_[엠게임]행복한 오후2시 단체 사진.jpg

 

엠게임은 소외계층 아동들의 일일 보호자가 되어 문화체험을 즐기는 임직원 자원봉사 활동 <행복한 오후 2시>를 기획하고 지난 16일(토) 첫 번째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행복한 오후 2시>는 엠게임 임직원들이 직접 일일 보호자가 되어 문화체험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엠게임만의 신규 자원봉사 프로그램(www.mgamecorp.com/csr/csr_main.php)이다.

 

엠게임은 6월부터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회장 이일하)를 통해 정기적으로 <행복한 오후 2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며, 그 첫 활동으로 지난 16일(토) 화성시좋은이웃지역아동센터 아이들과 함께 문화체험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행복한 오후 2시> 주제는 ‘테마파크 체험’으로 엠게임 임직원 및 아동 총 42명이 용인 ‘에버랜드’로 향했다. 이날 아이들은 엠게임 삼촌, 이모들과 짝꿍이 되어 놀이기구, 동물원 등을 체험하며 베스트 커플 선발 및 점심식사를 즐기며 즐거운 주말 하루를 보냈다.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했던 엠게임 궁경진 사원은 “<행복한 오후 2시>를 통해 바쁜 일상 속에서 동료들과 함께 우리 주변을 돌아보고 마음을 따뜻하게 하는 기회가 되었다”며 “무엇보다도 아이들에게 멋진 추억을 선물 할 수 있게 되어 정말 즐겁고 보람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