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메재단 김성수 이사장_넥슨 한경택 이사-.jpg

 

넥슨 컴퍼니는 26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628번지에서 열린 어린이재활병원 착공식에 참여해 푸르메재단(이사장 김성수)에 기부금 10억 원을 전달했다.

 

이 병원은 장애 어린이의 전인재활을 지원하고자 푸르메재단이 짓고 넥슨이 후원하는 국내 최초 통합형 어린이재활병원으로 오는 2015년 완공 예정이다.

 

엔엑스씨 김종현 본부장은 “2012년 푸르메재단과 첫 인연을 맺은 이후,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까지 힘을 보탤 수 있어서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넥슨 컴퍼니는 병원 건립을 위한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푸르메재단 백경학 상임이사는 “건립 활동에 늘 앞장서 준 넥슨 컴퍼니의 관심과 지원에 감사하다”며 “어린이재활병원이 장애 어린이들을 위한 건강한 꿈의 병원으로 완공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성원을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넥슨 컴퍼니는 이번 기부금을 포함해 지금까지 총 76억 5백만 원의 건립 기금을 푸르메재단에 전달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