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이머 팬클럽 회원수가 서울시민 전체?’

 

온라인 게임 국가대표 선수가 900만명 팬클럽 회원수를 자랑하는 중국 선수에게 도전한다. 9일 방송되는 온게임넷의 ‘E스포츠 세계정복 프로젝트’인 ‘국가대표’에서  WCG ‘워크래프트3’ 국가대표이자 STG2010 준우승에 빛나는 장재호 선수가 한국 대표로 나서는 것.

 
온게임넷_국가대표S.gif

외계인 같은 실력을 지녔다고 해서 ‘안드로 장’이라는 별명이 붙은 장재호 선수는 자신의 팬보다 100배 이상 많은 중국선수와의 대결을 앞두고 한껏 즐거워하는 장면이 공개된다. 
 
이 날 방송에서는, 국내 최고의 워크래프트 선수인 장재호(위메이드)가 국가대표로 출전, 중국 랭킹 1위 선수이자 900만 명의 팬을 보유한 ‘sky’와 최고 자리를 놓고 치열한 승부를 펼칠 예정.

 

장재호 선수 역시 국내에서 내로라하는 선수이며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으나 인구가 워낙 많은 중국에 비하면 아직은 귀여운 수준. 하지만, 장재호 선수는 이를 의식하지 않고 같이 출전한 윤덕만, 박준 선수와 함께 승리의 의지를 불태웠다고.

 

특히, 같은 팀(위메이드) 소속인 3명의 선수는 그 동안 숙소에서 밤낮없이 연습했던 팀워크를 뽐냈다는 후문. 과연, 한국 국가대표 장재호 선수는 서울시민 전체 수와 맞먹는 팬클럽 회원을 보유한 중국 선수들에 맞서 어떤 승부를 펼쳤을 지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피엔에프뉴스(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