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갬성캠핑’ 박소담, “김연경·박세리 초대하고파” 13일 첫방송

posted Oct 07,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소담.jtbc.png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갬성캠핑’에 출연하는 박소담이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로 김연경과 박세리를 꼽았다. 

 

여성 연예인들과 ‘갬성캠핑’을 떠나는 박소담은 “영미 언니는 굉장한 에너지를 가지고 있으면서, 정도 많고 여렸다. 정말 재미있어서 가까워지고 싶다. 평소 나래 언니의 방송을 보고 많이 힘을 얻었는데, 1박 2일 동안 지치지 않는 에너지를 보고 더 반하게 됐다. 솔라는 표현력이 좋고 유쾌했다. 더 많이 알아가고 싶은 친구다. 나은이는 막내지만 가장 대담하고 묵직한 힘을 가졌다”고 첫 녹화 소감을 전했다. 

 

박소담은 캠핑 필수품으로 ‘블루투스 스피커’를 꼽았다. 그녀는 “음악은 정말 중요해요. 눈 떴을 때, 잠들기 전, 풍경 감상할 때, 밥 먹을 때 항상 음악과 함께해요”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로 '배우선수 김연경과 박세리 전 골프선수'라고 밝혔다. 그녀는 “너무나 멋지고 유쾌한 언니들인거 같아서. 정말 꼭!! 뵙고 싶습니다”라고 러브콜을 보냈다.

 

박소담은 “갬성캠핑은 내게 수학여행이다”라며, “학창시절로 돌아가서 추억여행을 하듯 멤버들과 즐거운 경험을 하고 추억을 쌓고 있고, 그리고 다시는 돌아오지 않을 그 시간들의 소중함을 느끼고 있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해외보다 더 해외 같은 국내의 보석 같은 명소를 보다보면 조금이나마 위안을 받고 힐링 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멤버들 간의 끈끈한 케미는 물론 예상치 못한 일과 상황 속에서 끊임없이 웃음과 재미가 터진다. 아름다운 곳, 유쾌한 일, 갬성 있는 분위기 등을 눈으로 보고 귀로 들으면서 함께 즐기실 수 있었으면 좋겠다. 기대하셔도 좋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송승헌-jtbc.png

 

이에 앞서, 감성캠핑은 송승헌과 함께한 포복절도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상에서는 양들에게 먹이를 주는 송승헌의 첫 등장이 눈길을 끌었다. 힘이면 힘, 요리면 요리, 만능인 송승헌에게 멤버들은 처음에 감탄했지만, 이내 송승헌은 썰렁한 개그로 지탄을 받았다.

송승헌은 "바지락이 왜 바지락인 줄 알아요?" , "'기생충' 속편 나왔다며?" 등의 농담을 던졌고, 안영미는 "누가 (송승헌) 섭외했어? 알고 섭외한거야? 오빠 탈이 살린 줄 아세요"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1박 2일 대환장 캠핑 여행기 ‘갬성캠핑’은 10월 13일(화) 밤 11시에 첫방송된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TAG •

Articles

3 4 5 6 7 8 9 10 11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