덱스터스튜디오, 62억원 VFX 기술 수주

posted Nov 28,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덱스터는 제작사 글앤그림미디어를 대상으로 62억원의 VFX 기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2017년 설립된 글앤그림미디어는 JTBC 드라마 미스티 제작을 시작으로 tvN 로맨스는 별책부록, 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등 다양한 작품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다. 

 

이 회사는 앞서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드라마 <A(가제)>에 대한 VFX 기술 공급 계약을 확정 지었다. 해당 프로젝트는 60억원 규모로 내년 하반기까지 작업이 이뤄질 계획이다. 클라이맥스는 넷플릭스 콘텐츠인 D.P. 와 지옥, 티빙 콘텐츠 몸값을 제작해 화제를 모았으며, 해당 제작사의 차기작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덱스터스튜디오 관계자는 “탄탄한 스토리와 감각적인 연출로 호평을 받고 있는 글앤그림미디어와 협력해 당사가 가진 최고의 VFX 기술력으로 더욱 성공적 협업 결과물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텍스터는 이에 앞서 지난 9일에도 60억원을 수주하는 등 이달에만 122억원에 이르는 매출을 달성했다. 

덱스터스튜디오-2021.jpg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