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추얼 휴먼 민지오, 엔터식스 모델 발탁

posted Oct 13,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덱스터-민지오.gif 

 

 

덱스터 계열사 네스트이엔티의 버추얼 휴먼 민지오가 국내 쇼핑몰 브랜드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 

 

네스트이엔티는 민지오가 엔터식스 모델로 활동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민지오는 엔터식스 공식 홈페이지, 오프라인 매장, SNS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활약할 계획이다. 

 

‘민지오’는 쌍꺼풀 없는 눈에 부드러운 이목구비로 의류 브랜드 피팅 모델 알바를 하며 배우의 꿈을 꾸는 배우 지망생 버추얼 휴먼이다. 다양한 연기 경험을 쌓기 위해 프로필 접수와 오디션 영상을 촬영하며 노력한다. 패션과 홈인테리어를 공부하며 도심 속 소박한 트래킹을 즐기는 평범한 일상을 SNS를 통해 보여주기도 한다. 최근 ‘웹드 명가’로 불리는 와이낫미디어가 제작한 <배드걸프렌드>에 출연해 주인공 지수와 호흡을 맞추며 첫 드라마 연기를 선보이기도 했다. 

 

네스트이엔티 관계자는 “그동안 엔터식스 모델은 아이돌과 배우 등 유명 연예인이 주로 담당했었는데 그들에 이어 지오가 모델로 활동하게 돼 매우 놀랍고 감사하다”며 “지오의 노력이 결실을 맺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지오만의 친숙한 매력으로 엔터식스 고객들과 대중들에게 다가서는 좋은 기회로 삼겠다”며 “엔터식스와 협력해 모델과 기업이 상호간 시너지를 내는 다양한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엔터식스 관계자는 “다양한 경험을 중요시하고 변화를 추구하는 MZ세대 고객들의 가치관을 반영해 현실적인 제약으로부터 자유롭고 우리 주변에서 어쩌면 한 번은 만나봤을 법한 친숙한 이미지를 가진 버추얼 휴먼 민지오를 모델로 발탁했다”며 “시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고 폭넓은 활동 영역을 보여주는 민지오라는 모델을 통해 브랜드의 방향성을 효과적으로 알리고 고객들과 보다 신선한 방식으로 소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엔터식스는 쇼핑부터 문화, 맛집, 힐링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쇼퍼테인먼트로, 안양역점, 왕십리역점, 강변테크노마트점, 상봉점, 파크에비뉴 한양대점, 강남점, 천호역점까지 총 7개의 점포를 운영 중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