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텀싱어 올스타전, 고은성 연승 저지는?

posted Feb 23,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고은성-JTBC.png

 

 

팬텀싱어 올스타전의 고은성 무대가 프랑스 원곡 가수의 감탄을 끌어냈다.

 

프랑스의 인기 가수 Gims가 자신의 SNS에 고은성의 무대를 직접 올리며 “Ça va peter(이건 미쳤다)”라며 극찬한 것이다. 

 

국내 반응도 뜨겁다. 4연승을 차지한 ‘흉스프레소’ 고은성의 ‘Reste’무대는 “일주일 동안 메뚜기가 귀에서 떠나지 않는다” “후사비크산 메뚜기가 되고 싶다” 등의 열기로 가득하다. 

 

23일(화) 방송되는 솔로 대표전에 대한 기다감이 높다. 모두의 예상을 깬 충격적인 반전 무대부터, 대한민국 포크계의 전설 송창식의 히트곡을 20대 감성으로 풀어내며 현장 응원단의 가슴을 잔잔하게 감동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나아가 현장을 충격에 빠트린 무대 또한 펼쳐질 예정이다. 이 무대를 본 현장 응원단 및 올스타즈는 “이건 넘사벽이다” “천상계 무대다” “무형문화재에 등록해야 된다” 등의 극찬을 더해 과연 어떤 무대를 선보였을 지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파죽지세 고은성의 연승 행진을 저지하고 새로운 왕좌의 주인공이 탄생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는 가운데, 팀의 명예를 건 <솔로 대표전: 왕좌의 게임> 최후의 주인공은 23(화)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