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선(善)결제 서울사랑상품권으로 소상공인 지원 나서

posted Jan 07,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선결제-서울사랑상품권.jpg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서울시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영업제한 업종의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선(善)결제 서울사랑상품권(이하 선결제 상품권)을 발행했다고 7일 밝혔다.

 

서울시가 1000억원 규모로 발행한 선결제 상품권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영업이 제한된 업종 중 선결제 캠페인 참여에 동의한 업소에서 이용 가능하다.

 

대상 업종으로는 식당·카페,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업, PC방, 이·미용업, 독서실·스터디카페 등이며, 선결제 참여 업소는 제로페이 모바일상품권 웹사이트 또는 지맵(Z-MAP)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선결제 상품권은 10만원권의 상품권을 10% 할인된 가격인 9만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참여 업소에서 선결제 시 10% 추가 혜택도 제공한다. 소비자는 선결제 상품권으로 최대 20% 이상의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선결제 상품권 구매 한도는 개인 30만원, 법인 1000만원이며, 선결제 시 최소 결제금액은 10만원이다. 구매한 선결제 상품권은 소상공인들의 빠른 자금 지원을 위해 1월 31일까지 사용하도록 유효 기간을 한정했으나 해당 기간 내 가맹점에 결제된 선결제 금액은 언제든지 사용 가능하다.

 

또한 선결제 상품권은 비대면 QR 결제도 가능해 소비자는 참여 업소에 직접 방문하여 결제하지 않아도 된다. 비대면 QR 결제는 제로페이 모바일상품권 웹사이트에서 지원한다.

 

선결제 상품권은 △비플제로페이 △체크페이 △머니트리 △핀트 △페이코 △핀크 △티머니페이 △슬배생 △010제로페이 △올원뱅크 △투유뱅크 △썸뱅크 △IM샵 △전북은행 △광주은행 △유비페이 등 16개 간편결제 앱에서 구매할 수 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Articles

2 3 4 5 6 7 8 9 1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