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사이트.5G 프로토콜 R&D 툴세트.png


키사이트와 퀄컴 테크놀로지스가 단일칩 5G 모뎀에서 업계 최초로 5G 데이터 연결에 성공했다고 4일 발표했다.


이번에 사용된 제품은 키사이트 5G 프로토콜 R&D 툴세트와 퀄컴 스냅드래곤(Snapdragon) X50 5G 모뎀 칩셋이다. 키사이트의 5G 프로토콜 R&D 툴세트(사진) 및 5G RF DVT 툴세트는 키사이트의 새로운 UXM 5G를 사용하는 네트워크 에뮬레이션 솔루션(NES) 제품군의 최신 솔루션들이다.


이에 따라 양사는 경쟁사들보다 기술적 우위를 보이며, 5G 상용화 실현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


키사이트 무선 디바이스 및 부문 부사장 및 제너럴 매니저인 카일라쉬 나라야난(Kailash Narayanan)은 “키사이트는 중요한 5G 이정표를 퀄컴 테크놀로지스와 함께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완성 단계에 근접한 5G NR 표준에 따라, 키사이트의 솔루션이 5G 를 실현할 모든 에코 시스템을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퀄컴 테크놀로지스의 제품 개발 담당 수석 부사장인 써지 윌레네거(Serge Willenegger)도 “금번 5G 데이터 연결 성공은 2019년 5G의 상업적 출시를 위해 양사의 전문 지식이 결합한 결과이다”며, “키사이트와 협력해 향상된 모바일 광대역 환경을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