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코리아 LUMIX G9.jpg


파나소닉코리아(panasonic.kr)는 뛰어난 동영상 기능으로 수많은 전문가들에게 인정받은 루믹스 GH시리즈의 LUMIX DC-GH5에서 한층 진화된 최고급 싱글렌즈 미러리스 카메라 ‘LUMIX G9(이하 G9)을 출시했다.


G9은 DSLR 못지 않은 고성능을 갖춘 미러리스 카메라로 영상 전문가뿐만 아니라 하이퀄리티의 사진을 추구하는 사진가들의 높은 요구를 충족시킬 최고의 미러리스 카메라로 야외 촬영에 최적화 되어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G9는 로우패스 필터가 없는 20.3 메가픽셀 디지털 라이브 MOS 센서로 기본 2,030만 화소의 이미지를 제공하고, 8장을 촬영해 합성하는 고해상도 모드를 통해 최대 8,000만 화소의 이미지를 제공한다.


풍부한 색상과 계조 표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3차원 컬러 컨트롤을 사용하여 암부부터 명부까지 부드럽게 표현할 수 있어 미러리스 카메라에서 찾기 힘든 고화질의 이미지를 구현한다. 렌즈 흔들림 방지를 위해 5축 Dual I.S. 2를 탑재하여 망원 렌즈를 장착한 촬영에서도 효과적으로 흔들림을 보정하여 안정된 이미지를 제공한다.


G9 상단 좌측에 위치한 드라이브 모드를 변경하면 6K 포토 또한 촬영할 수 있다. 초당 30프레임으로 촬영한 후 최대 18M로 대상을 추출한다. 이 기능은 액션과 스포츠 사진뿐만 아니라 야외 촬영시 자연과 야생 동물 촬영에도 유용하다. G9 역시 150Mbps 비트레이트, 4K 해상도 60P 영상 촬영을 지원한다.


야외 촬영에 가장 어려운 점은 피사체의 움직임을 쫓는 일이다. G9의 초점 추적 시간은 0.04초로 광범위한 AF영역에서도 피사체를 빠르게 포착해 2030만 화소에서 초당 20매 속도로 연속 촬영이 가능하도록 했다. 초점을 고정하면 연속촬영 속도는 초당 60매로 더욱 빨라 스포츠 경기, 동물과 같은 빠른 움직임의 피사체도 정확하게 추적하여 촬영한다.


마그네슘 합금으로 이뤄진 카메라 바디와 방수, 방진 설계는 G9이 언제 어디서나 열악한 환경에서도 촬영이 가능하게 만들어 준다. 모든 다이얼과 버튼은 실링(Sealing) 처리 마감으로 눈, 비 등의 내부 침투를 차단하고 영하 10도의 환경에서 무리없이 촬영이 가능해 야외 촬영에 최적화 되어있다. 듀얼 메모리 슬롯과 G9에 추가된 USB를 통한 충전 방식은 야외 촬영은 든든하게 지원한다.


G9 상단에는 미러리스 카메라 가운데 가장 큰 상태 LCD가 장착되어 카메라의 설정을 사용자가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3.0인치 1,040K 도트 프리 각도 모니터는 고정식 터치 컨트롤 시스템을 채택하고, 고해상도의 3 : 2 화면으로 약 100%의 시야를 제공한다.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 스마트 기기에 간편하게 무선 연결 할 수 있는 블루투스 4.2와 와이파이 기능을 제공한다.


파나소닉의 최고급 디지털 싱글 렌즈 미러리스 카메라 LUMIX G9의 크기는 136.9x97.3x91.6mm로 무게는 GH5보다 가벼운 658g이다. 색상은 블랙 단일 색상이며, 가격은 1,890,000원이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