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토즈경기장_조감도_.jpg


액토즈소프트(대표 구오하이빈)는 e스포츠 대회, 게임 이벤트 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가능한 공간으로의 e스포츠 경기장을 준비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준비 중인 액토즈 e스포츠 경기장의 관람객 규모는 100석으로 14m x 2.5m LED 디스플레이가 메인을 차지하고, 좌우로 6인 경기석이 배치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별도의 독립된 방송 제작용 스튜디오 및 장비를 갖춰 프로그램을 제작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하고 있다.


아울러 액토즈소프트는 이 경기장 한 켠에 '크로마 키' 스튜디오를 마련,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예정이다. '크로마 키'는 두 개의 영상을 합성하는 기술로 보통 일기예보 뉴스에 많이 쓰이며, 통상 그린 혹은 블루스크린으로 불린다.


액토즈소프트는 자사의 경기장을 통해 e스포츠 사업을 비롯, 다양한 사업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인기 게임을 활용한 아마추어 대회부터 게이머를 위한 유저 초청 행사, 모바일 게임 대회, 북콘서트, 제작 발표회, 자체 콘텐츠 제작까지 e스포츠 경기장을 십분 활용할 계획이다.


액토즈소프트 구오하이빈 대표는 “액토즈소프트는 프로게임단 운영을 통해 선수 육성 및 지원을 하고 있으며, 이번 경기장 설립까지 e스포츠 인프라 투자에도 힘쓰고 있다”며 “경기장을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맞춘 ‘맞춤형 공간’으로 잘 준비해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액토즈소프트 사옥 지하 1층에 마련되는 이 경기장은 연내 오픈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다. 경기장 이름은 미정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