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텐티티.WEGL.전경-.jpg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가 향후 10년을 내다보며 e스포츠 사업에 500억 원을 투자, 글로벌 e스포츠 문화 창달에 나선다.


이를 위해, 2017 지스타에서 대미를 장식할 e스포츠 브랜드 및 대회인 WEGL를 공개하고, 공개 오디션 선수 선발 대회 등을 통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e스포츠 대중문화를 만들어 나아가겠다는 포석이다.


19일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대표 구오하이빈)는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넥슨 아레나에서 e스포츠 신규 사업 발표회를 개최했다.


e스포츠 시장은 매년 40% 이상 성장하고 있다. 전세계 e스포츠 인구 44%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이며, 한국과 중국이 전세계 시장의 23%를 점유하고 있을 정도로 e스포츠에 대한 관심과 열기가 뜨겁다.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가 e스포츠 사업에 뛰어든 이유다.


이날 행사에서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글로벌 e스포츠 문화를 선도하겠다는 포부를 밝히고 향후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또 처음으로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의 e스포츠 브랜드인 WEGL(World Esports Games & Leagues)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WEGL_logo.png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e스포츠의 인프라 확장을 위해 3-5년 동안 신규 경기장 건설 및 팀과 선수 육성과 발굴을 위해 500억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기존 프로 선수는 물론 아마추어, 여성 선수를 위한 지원도 계획하고 있으며, e스포츠 종목 육성, 경기장 설립 등 e스포츠 인프라 관련 투자도 준비하고 있다.


아이텐티티.WEGL.-1.jpg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의 e스포츠 사업 핵심 3가지는 ▲차별화된 글로벌 e스포츠 대회 개최 ▲팀/선수 육성 및 지원 ▲e스포츠 인프라 투자다.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의 e스포츠 브랜드 WEGL은 ‘모두를 위한 e스포츠(eSports For Everyone)’를 슬로건으로 내세운다. 전통 e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결합한 신개념 모델을 추진, 색다른 재미를 제공하는 한편 선수와 팬을 중심으로 한 대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대회와 엔터테인먼트 요소가 결합된 팀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게임스타 코리아’, 정규리그 ‘프리미어’, 팬들이 원하는 매치를 성사시켜주는 ‘슈퍼 파이트’ 등 WEGL은 누구에게나 익숙한 방식의 대회부터 지금껏 볼 수 없었던 독특한 프로그램까지, e스포츠 팬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가운데, ‘게임스타 코리아’의 경우 ‘오디션 프로그램과 게임의 만남’이라는 독특한 콘셉트가 눈길을 끈다. 게임스타코리아 시즌1은 참가자 모집부터 시작해 트레이닝, 서바이벌 토너먼트, 합숙 등 참가자들의 열정과 도전 과정을 재미있게 담아낼 예정이다.

입상자들은 e스포츠 전문가들의 지원 하에 팀으로 창단, 프로 선수로서의 꿈을 키워나가게 된다. ‘게임스타 코리아’ 시즌1 우승팀은 글로벌 토너먼트 파이널에 출전할 자격을 손에 넣는다.


아이텐티티.WEGL.-2.jpg


연중 상시 개최되는 WEGL의 대표 정규리그 ‘프리미어’도 소개됐다. ‘프리미어’는 e스포츠 선수들에게 다양하고 지속적인 기회를 제공하기 위하여 리그 방식으로 연중 지속 개최된다.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종목별 최적화된 다양한 포맷의 대회를 통해 WEGL 브랜드를 팬들에게 각인시킨다는 계획이다.


팬들을 위한 대회 '슈퍼 파이트'도 흥미롭다. UFC 형식의 선수 지명, 팬 투표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팬들이 열광할 수 있는 매치업을 성사시킨다.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레전드 선수들의 초청전, 라이벌전, 신예 선수들의 데뷔전 등 다양한 방식의 매치업을 준비하고 있다.


올해 펼쳐질 WEGL '프리미어', '슈퍼 파이트', '게임스타 코리아' 시즌1 모두 부산에서 대미를 장식한다. 각 모듈의 파이널 매치는 오는 11월 부산 벡스코에서 열릴 지스타 2017 현장에서 펼쳐진다.


아이텐티티.WEGL.-8.jpg


이처럼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2018년부터는 2개 이상의 ‘프리미어’, 분기별 ‘슈퍼 파이트’ 및 연말 최종전 형태의 파이널을 진행, 연중 지속적인 e스포츠 대회 진행할 예정이며, 향후 중국, 북미, 유럽 등 주요 e스포츠 국가에도 진출해 각 지역별 정규리그화를 추진한다는 큰 그림도 그리고 있다.


아이텐티티.서태건.구오하이빈_.jpg


아울러, 행사 시작에 앞서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는 부산인디커넥티드페스티벌조직위원회(이하 BIC)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9월 15일부터 17일까지 개최되는 ‘부산인디커넥트 페스티벌’ 행사의 공식 스폰서로 참여해 e스포츠 인디게임 발굴에 적극 나선다.


아이텐티티.WEGL.-9.jpg


발굴된 e스포츠 인디게임들이 성공적으로 시장에 정착할 수 있도록 자사 프로그램과 연계하는 등 다양한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이텐티티.구오하이빈-.jpg


구오하이빈 대표는 “글로벌 게임·e스포츠 사업자들과 협력 체계를 구축해, 모두를 위한 e스포츠를 지향하는 WEGL을 통해 다양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대회를 선보일 계획”이라며 “파트너사 발굴에 힘을 쏟으면서 지속 가능한 e스포츠 사업을 전개하고,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e스포츠 시장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