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한국.아름다운가게와 업무협약.jpg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지난 2일(토) 사회적 기업 아름다운가게(이사장 홍명희)와 나눔 활동 실천을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임직원들의 기증 물품을 판매하는 바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역사회와 구성원, 그리고 소외계층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오고 있는 올림푸스한국은 이번 협약을 통해 아름가운가게와 함께 자원의 재순환을 통해 환경 보호에 앞장서고, 나눔 실천을 통해 사회공헌 선순환 구조를 조성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매년 6월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기념해 임직원들의 기증 물품을 판매하는 바자회를 개최함으로써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업무협약 후 올림푸스한국은 아름다운가게 양재점에서 ‘올림푸스한국과 함께하는 아름다운토요일’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올림푸스한국은 지난 4월 말부터 약 한 달간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각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물품들을 기증 받았고, 행사 취지에 공감한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의류, 신발, 장난감 등 약 2,830점에 달하는 다양한 물품이 모였다.


올림푸스한국 임직원들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된 바자회의 판매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했으며, 판매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 나눔사업을 통해 소외이웃 지원에 쓰여질 예정이다.


올림푸스한국 CSR&컴플라이언스본부 박래진 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단순 기부에서 벗어나 자원의 재활용을 통한 환경보호에 기여하기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나눔과 봉사를 통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