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놀로지(www.synology.com)가 미국과 스위스의 데이터 스토리지 및 NAS 시장 조사에서 각각 1위, 2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시놀로지는 미국 IT 전문지인 PC매거진(PCMag)이 실시한 2019년 워크 서버 및 NAS 조사에서 ‘비즈니스 초이스 위너(Business Choice Winner)’ 상을 6년 연속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특히, 시놀로지는 안정성과 지원에 대한 평가 항목에서 델(Dell), HPE 등 대기업들을 모두 제치고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놀로지가 비즈니스급 네트워크 스토리지 디바이스 기업들 중 1위를 차지한 것은 올해로 6번째다. 특히, 전체적인 만족도와 안정성에 대한 평가 항목에서는 10점 만점 중 9.1점을 기록하며 우수한 성적을 보였다. 더불어, 대표적인 고객만족도 조사인 순추천지수(Net Promoter Score, NPS)에서는 델이 59점, HPE가 41점을 기록한 가운데 시놀로지는 76점을 기록하며 주목을 받았다.


시놀로지-PC매거진 비즈니스 초이스 어워즈 2019.png
▲시놀로지-PC매거진 비즈니스 초이스 어워즈 2019


아울러, 스위스 최대 IT 전문 미디어 기업인 IT-마르크트(IT-Markt)에서 발간한 보고서 “IT-마르크트 리포트 2019”에 따르면, 시놀로지는 IBM, 넷앱(NetApp) 등 여러 스토리지 전문 기업들을 제치고 스위스 데이터 스토리지 시장 점유율 조사에서 2위를 기록했다.


스위스 정보통신기술 리서치 전문 기업인 프로폰디아(Profondia)가 진행한 해당 조사는 최소 10대의 가상 및 물리적 서버 또는 100대의 PC 워크스테이션을 보유한 총 13,079 개의 스위스 기업들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해당 조사에 참여한 기업들의 18%가 시놀로지 제품을 도입했다고 답해, 스토리지 부문에서 시놀로지가 두 번째로 큰 벤더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놀로지 아시아태평양 총괄인 사이먼 황(Simon Hwang)은 “시놀로지의 통합적인 데이터 관리 플랫폼은 우수한 사용편의성, 다양한 기기에서 구동 가능한 크로스-디바이스 활용성, 안전성, 그리고 신뢰성을 갖춰 전세계 사용자들의 인정을 받았다”며, “시놀로지는 보다 경제적이며 경쟁력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 진출을 통해 더 많은 IT 관리자들이 중요한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활발한 투자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