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가 10월 26일(토)부터 27일(일)까지 양일 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오디오쇼 ‘벅스 슈퍼사운드 코리아 2019(Bugs! SUPER SOUND KOREA, 이하 BSK 2019)’에 참가한다.


올해로 3회를 맞은 ‘BSK 2019(bsk.bugs.co.kr)’는 NHN 벅스가 주최하고 오디오파이 매거진이 주관하는 행사로 소니코리아는 이번 BSK 2019에 참가해 최신 소니 오디오 제품을 한 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특별 할인된 가격으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혜택과 사은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무선 노이즈 캔슬링 헤드셋 ‘1000X 시리즈’의 최신 제품 3종과 소니의 플래그십 라인업 ‘시그니처 시리즈(Signature Series)’의 최신 제품이 전시된다.


노이즈 캔슬링 이어폰 WF-1000XM3는 무선 헤드폰 WH-1000XM3에 탑재된 HD 노이즈 캔슬링 프로세서 QN1을 응용하여 새롭게 개발한 ‘HD 노이즈 캔슬링 프로세서 QN1e(HD Noise Cancelling Processor QN1e)’를 탑재하여 더욱 빨라진 프로세싱 능력으로 생활소음을 차단해 한층 깊고 선명한 음악 감상이 가능하다.


또한, 워크맨 출시 40주년을 기념해 특별 제작된 한정 모델인 ‘NW-A100TPS’를 국내 최초로 선보이며, 홈 앤 아웃도어(Home & Outdoor) 컨셉의 스피커 존도 운영된다.


소니 워크맨 출시 40주년 한정 모델 NW-A100TPS.png
▲ 소니 워크맨 출시 40주년 한정 모델 NW-A100TPS


워크맨 출시 40주년을 맞이해 선보인 NW-A100TPS는 뒷면 패널에 40주년 로고가 인쇄되어 있으며, 1979년 소니가 선보인 세계 최초의 워크맨 ‘TPS-L2’를 연상시키는 특수 설계된 소프트 케이스와 전용 패키지로 구성됐다.


또한, 홈 앤 아웃도어 컨셉의 스피커 존에서는 고품질 사운드와 뛰어난 활용성, 탁월한 편의성을 고루 갖춘 올라운드(All-round) 파티 스피커 GTK-PG10, 아름다운 고품질 사운드와 포근하고 따뜻한 조명이 조화를 이뤄 어떤 공간에서도 편안함을 선사하는 글래스 사운드 스피커 LSPX-S2와 부드러운 바이닐 사운드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블루투스 스테레오 턴테이블 PS-LX310BT를 체험할 수 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