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 시큐리티는 글로벌 보안 연구 기업인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이 주최하는 글로벌 오펜시브 보안 컨퍼런스인 ‘타이푼콘(Typhooncon) 2020’를 오는 2020년 6월 15일(월)부터 19일(금)까지 5일간 종일 행사로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타이푼콘’은 지난 2018년에 홍콩에서 처음 개최된 이후, 2019년인 올해 6월 서울에서 개최되었으며, ‘타이푼콘 2020’도 서울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컨퍼런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사이버 보안 전문가가 연사로 초빙되었으며 트레이닝 세션과 워크샵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SSD’의 소프트웨어 및 디바이스 대상 해킹 경연 대회인 ‘TyphoonPwn’도 진행되어, 승리하는 보안 전문가에게는 상금도 수여된다.


‘타이푼콘 2020(www.typhooncon.com)’은 오는 2020년 6월 15일(월)부터 19일(금)까지 5일간 종일 행사로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에서 진행되는 유료 행사이다.


타이푼콘 2020.png


이에 SSD는 ‘타이푼콘 2020’의 전체 5일 행사 중 2 일간의 ‘컨퍼런스(2 Day Conference)’ 세션에 등록하는 얼리버드 참가자(Early Bird) 선착순 20명에게는 1000USD에서 80% 할인된 200USD에 등록이 가능하도록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5일 중 나머지 3일간의 실제 보안 ‘트레이닝(3 Day Training)’ 세션 등록 비용은 3000 USD이다.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의 CTO 겸 공동 창업자인 노암 라타우스(Noam Rathaus)은 “이번 컨퍼런스는 취약점 발견, 고급 익스플로잇 기술 및 리버스 엔지니어링과 같은 고도의 기술적인 오펜시브 보안 주제에 중점을 두고 있다. 전세계 사이버 보안 분야 참가자들이 지식을 공유하고 최신 기술에 대해 인사이트를 제공해 줄 수 있는 의미있는 행사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