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TOUGH SD 메모리 카드.jpg

소니코리아가 SD 메모리 카드 중 가장 견고한 내구성과 압도적인 성능을 갖춘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를 23일 출시했다.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는 3개의 부품을 조립하는 기존 SD카드와 달리 고경도 일체형 설계 구조로 SD 협회의 표준 메모리 카드 굽힘 강도(10N) 대비 18배 더 높은 강도(180N)를 바탕으로 5m 자유낙하에도 견딜 수 있는 강인한 내구성을 보장하며, 데이터 손상에 대한 위험을 줄여준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특히, 밀봉된 일체형 구조로 제작돼 제품에 먼지와 물이 닿아도 문제없는 업계 최고 수준인 IP68 등급의 방진•방수 기능을 지원한다. 최대 5시간 동안 수심 5m의 물 속에 담가도 데이터에 이상이 없다고 덧붙였다.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는 300MB/s(읽기), 299MB/s(쓰기)의 압도적인 전송 속도를 선사한다. 기존 고속 UHS-I SD 카드 대비 1.8배 더 빠른 버퍼 클리어 타임으로 연속 촬영을 빠르게 다시 시작 할 수 있어 찰나의 순간을 포착하기 훨씬 수월하다. 비디오 속도 표준의 가장 높은 등급인 V90을 지원해 4K는 물론, 8K의 고화질 동영상 촬영도 문제없이 지원한다.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 사용자에게는 메모리를 스캔하여 제품의 상태를 손쉽게 점검할 수 있는 ‘SD 스캔 유틸리티(SD Scan Utility)’와 실수로 삭제한 데이터를 복구하는 ‘파일 리스큐 소프트웨어(File Rescue Software)’를 무료로 제공해 사용자의 편의성도 크게 높였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는 압도적인 전송 속도에 궁극의 견고함이 더해져 스튜디오뿐만 아니라 다양한 야외 환경에서 촬영하는 전문 포토그래퍼에게 안성맞춤인 제품”이라며, “탁월한 내구성으로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며 발군의 성능을 자랑하는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로 작업의 효율성을 극대화시키길 바란다”고 전했다.


SF-G 시리즈 TOUGH SD 메모리 카드의 출시 가격은 제품 용량에 따라 각각 32GB(SF-G32T) 149,000원, 64GB(SF-G64T) 249,000원, 128GB(SF-G128T) 399,000원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