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토즈스타즈_왼쪽_정락권_이종호_장환_김도현.jpg


액토즈소프트(대표 구오하이빈)는 자사가 운영하는 PUBG 프로게임단 액토즈 스타즈가 배틀그라운드 공식 한중 클럽매치에서 우승을 거뒀다고 20일 밝혔다.


액토즈 스타즈는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카카오TV가 주최한 Kakao #1 ClubMatch 'Korea vs China' 1인칭, 3인칭 모드에서 모두 우승을 차지했다.


액토즈 스타즈는 3인칭 모드로 진행된 1, 2일차 경기에서 총 세 번의 라운드에서 1위를 기록, 압도적인 차이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이어 1인칭 모드에서는 중국 VG의 집중견제를 받았지만 흔들리지 않고 정상에 오르면서 총 3,000만 원의 상금을 획득했다.


액토즈 스타즈 '헐크' 정락권은 “항상 팬 여러분께 감사 드리며, 덕분에 힘을 내서 열심히 훈련했다"면서 "앞으로 더 공격적인 플레이로 즐거움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액토즈 스타즈는 'Elca' 조중희, 'Daengchae' 김도현, 'Bong' 차주혁 등 세 명을 새로 영입해 전력을 보강했으며, 레드팀과 인디고팀의 로스터를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