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_5종 모델1-.jpg

 

개인용 주변기기 전문기업 로지텍이 첨단 기술로 무장한 키보드와 마우스 등을 대거 선보이며 ‘터치’ 대중화에 나선다.

 

로지텍 코리아(www.logitech.co.kr)는 14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윈도8에 최적화된 키보드, 마우스, 터치패드 등 다양한 신제품 5종을 국내에 선보였다.

 

로지텍_5종_2-.jpg

 

이날 로지텍 코리아는 윈도8의 터치 중심적인 인터페이스와 작동하도록 설계되었으며 손쉽고 직관적인 탐색이 가능한 ‘무선 충전식 터치패드 T650’, 마우스 표면의 어느 곳에서나 손가락을 움직여도 자유롭게 윈도8의 제스처를 활용할 수 있는 ‘터치 마우스 T620’, 자유로운 수평·수직 스크롤을 지원하는 존 터치 마우스 T400을 비롯해, 최대 3개의 블루투스 장비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일루미네이티드 키보드 ‘K810’ 및 무선으로 TV와 연결된 컴퓨터를 작동하는 거실용 키보드 ‘K400r’ 등을 발표했다.

 

 

로지텍 소비자 컴퓨터 플랫폼용 브랜드 개발 부사장 마이크 컬버(Mike Culver)는 “이번 출시된 신제품들은 기존 마우스 기능을 윈도8이 제공하는 다양한 기능에 맞춰 최적화 했다”며, “마우스와 터치패드 제품들은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통해 익숙해진 터치스크린 경험을 그대로 재현하고 있다. 이제 윈도8이 제공하는 터치 경험을 빠르고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로지텍_5종 모델2-.jpg

 

로지텍 터치 마우스 ‘T620’

‘로지텍 터치 마우스 T620(Logitech Touch Mouse T620)’은 풀 터치 표면을 적용, 마우스 표면의 어느 곳에서나 손가락을 움직여도 자유롭게 윈도8의 제스처를 활용할 수 있으며, 수평 및 수직 스크롤링과 응용 프로그램 전환 동작 등을 자연스럽고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
스타일리시한 디자인 및 편안한 곡선 설계로 장시간 사용해도 손이 피로하지 않으며, 레이저급 옵티컬 센서가 장착되어있어 어느 곳에서나 정확한 트래킹이 가능하다.

 

pnfnews_로지텍 존 터치 마우스 T400.jpg  

 

존 터치 마우스 ‘T400’

‘로지텍 존 터치 마우스 T400(Logitech Zone Touch Mouse T400)’은 일반 마우스 기능 과 터치 기능이 조합되어 윈도8을 빠르고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것이 특징. 이 마우스의 글라스 터치 존(Glass touch zone)은 자유로운 수평 및 수직 스크롤이 가능한 것은 물론, 터치 존 앞쪽을 클릭하면 윈도우8 시작화면으로 바로 이동해 자주 사용하는 응용 프로그램의 빠른 접근이 가능하다. 제품 측면에 위치한 고무 그립은 손을 편안하게 해줘, 사용자가 PC나 태블릿을 오랫동안 탐색해도 피로하지 않게 해 준다.

이 마우스의 배터리 수명은 18개월이며 배터리 표시등과 전원스위치를 탑재하고 있다. 단, 이들 개별 제품의 배터리 수명은 사용자 및 컴퓨팅 환경에 따라 달라진다.

 

로지텍_5종_1-.jpg

▲ ‘Navigate the Possibilities’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날 행사는 모래를

이용한 샌드 아트로 표현하고 있다.

 

pnfnews_로지텍 무선 충전 터치패드 T650.jpg

 

무선 충전식 터치패드 ‘T650’

‘로지텍 무선 충전식 터치패드 T650(Logitech Wireless Rechargeable Touchpad T650)’은 윈도8의 제스처를 지원하는 대형 글라스 터치 표면(glass touch-surface)을 탑재, 윈도8의 탐색 속도를 높여주며, 매끄러운 제스처 및 커서제어가 가능하다.

터치면 위 손가락이 놓이는 곳 어디서나 포인트, 클릭, 스크롤 등 기본적인 기능을 실행할 수 있는 동시에, 응용 프로그램 전환, 다양한 앱을 따로 모아놓은 메뉴판인 앱 바(app bar) 및 윈도8의 핵심 기능을 담은 참스 바(Charms bar)를 작동, 손가락으로 확대 및 축소, 그리고 스와이프를 통한 초기 화면으로 되돌아가기와 같은 윈도8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활용할 수 있다.

부드럽고 매끄러운 제스처 및 커서 제어가 가능하도록 글라스 터치면으로 구성되어있는 이 터치패드는 패드 표면 위 어디서나 왼쪽, 오른쪽 클릭이 가능하며, 빠르고 유연한 탐색 및 정확한 추적을 가능하게 하는 센서가 내장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USB 케이블을 통한 1회 충전으로 최대 한 달(사용 빈도에 따라 달라짐)까지 사용이 가능하며, 배터리 표시등과 전원스위치를 탑재하고 있다.

 

로지텍_5종 모델4-.jpg

 

블루투스로 장치간 이동이 편리한 일루미네이티드 키보드 ‘K810’

윈도8용 레이아웃의 ‘로지텍 블루투스 일루미네이티드 키보드 K810(Logitech Bluetooth Illuminated Keyboard K810)’은 윈도우, iOS 및 안드로이드와 호환이 가능하며, 동시에 세 개의 장치에 연결할 수 있는 것이 특징. 블루투스 기기들을 간편하게 전환할 수 있는 이지 스위칭 기술을 통해 PC, 태블릿, 스마트폰 등 최대 3개의 블루투스 장비를 버튼 하나로 쉽게 전환할 수 있다.

브러시 알루미늄 소재로 엣지있고 슬림한 디자인의 이 키보드는 자동 빛 감지 기능으로 어두운 곳에서도 키 자판을 쉽게 읽을 수 있는 것도 장점. 근접 탐지 기능으로 자판에 손가락을 갖다 대면 주위 빛의 양에 따라 자동으로 어두워지거나 밝아진다.

USB케이블로 충전되는 이 키보드는 전원 스위치와 배터리 표시등이 있어 효율적인 전원 관리가 가능하며, 시작 화면으로 빠르게 되돌아가는 윈도8 시작 키 및 응용 프로그램들 사이를 빠르게 전환할 수 있는 앱 스위칭(App Switching)기능키 등 윈도8 운영 체제를 손쉽게 탐색할 수 있는 특별한 키들을 탑재하고 있다.

 

로지텍_5종 모델3-.jpg

 

무선으로 TV와 연결된 컴퓨터를 작동하는 거실용 키보드 ‘K400r’

TV에 연결된 PC나 노트북을 무선으로 제어가 가능한 ‘로지텍 무선 터치 키보드 K400r(Logitech Wireless Touch Keyboard K400r)’은 최대 10미터까지의 무선 연결을 제공, 소파에 편하게 앉아서도 멀리 떨어진 TV 에 연결된 PC 나 노트북을 쉽게 제어할 수 있으며, 노트북을 TV에 연결하여 보다 큰 화면에서 멀티미디어 컨텐츠를 즐기기 원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설계된 제품. 직관적인 수직, 수평 스크롤 등의 멀티 터치 기능을 제공하는 3.5 인치의 내장 터치패드를 사용하면 별도의 마우스 없이도 윈도8의 편리한 사용이 가능하다.

 

박재천 로지텍코리아 지사장-.jpg

 

박재천 로지텍코리아 지사장은 “오는 선보이는 신제품들은 기존 마우스 기능을 윈도8이 제공하는 다양한 기능을 고려해 최적화했다”며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통해 익숙해진 터치스크린 경험을 그대로 재현, 윈도8이 제공하는 터치 경험을 빠르고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