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델스키 그룹의 디지털 TV 부문인 나그라(NAGRA, 지사장 김형준)는 KT스카이라이프에 자사의 유료 TV 방송용 워터마킹 솔루션 ‘넥스가드(NexGuard)’를 공급했다고 9일 발표했다.


2010년부터 나그라의 고객인 KT스카이라이프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4K Ultra HD 및 HDR 등의 프리미엄 콘텐츠에 대해, ‘무비랩스’의 콘텐츠 보호 규격(ECP, Enhanced Content Protection)인 포렌식 워터마킹 요건을 충족시킬 수 있게 됐다.


‘무비랩스(MovieLabs)’는 할리우드 메이저 제작사들이 영화를 무단으로 복제하는 것을 막기 위해 설립된 비영리 합작 연구소이다.


나그라 워터마킹 솔루션.png


▲ 나그라 워터마킹 솔루션


나그라의 넥스가드 포렌식 워터마킹 기술은 셋탑박스, 스마트 TV 및 기타 비디오 플레이어 용의 영상 콘텐츠에 보이지 않는 고유의 식별자를 추가한다. 따라서 시청되는 모든 영상에 고유의 워터마크가 내장되며, 이는 불법적인 배포 행위를 특정 계정까지 역추적해 들어갈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이 워터마크는 콘텐츠에 트랜스코딩, 크기 조정, 규모 축소, 캠코딩을 비롯해 다른 어떠한 변경이 이루어진다 해도 콘텐츠 상에 유지된다.


나그라의 아태지역 세일즈 및 서비스 총괄 스테판 르 드로(Stephane Le Dreau) 수석 부사장은 “우리의 독보적인 워터마킹 능력은 KT스카이라이프에 독보적인 보안 역량과 유료 방송 콘텐츠에 대한 추적성 제공을 통해 콘텐츠 소유주의 프리미엄 콘텐츠 보호 요건을 충족시켜주며, 잠재적인 불법복제 행위를 억제해준다. KT스카이라이프는 이제 나그라의 콘텐츠 보호 및 워터마킹 기술을 이용해 불법복제를 방지함에 있어서 궁극적으로 콘텐츠의 선순환 환경을 갖출 수 있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가입자들은 최상의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나그라는 4월 9일부터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방송전시회 NAB 2018에 참가해 불법복제 행위 방지 서비스 및 넥스가드 워터마킹 솔루션을 시연할 계획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