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_SEL400F28GM_a9.jpg

소니코리아는 프리미엄 G Master(G 마스터) 렌즈의 신제품인 최고급 초망원 렌즈 SEL400F28GM(FE 400mm F2.8 GM OSS)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압도적인 화질과 빠르고 정확한 AF 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SEL400F28GM은 광범위한 연구 및 테스트를 통해 새롭게 개발된 소니 E마운트 라인업의 첫 번째 400mm 대구경 초망원 단렌즈이다. 2,897g의 동급 제품 중 가장 가벼운 무게[2]와 균형 잡힌 디자인으로 높은 휴대성과 기동성을 보장한다.


SEL400F28GM은 3매의 ‘FL(Fluorite, 형석) 렌즈’를 채용한 혁신적인 광학 설계와 가벼우면서도 내구성이 뛰어난 마그네슘 합금 소재를 사용해 세계 최경량의 무게를 실현했다. 또한, 전세계의 전문 사진작가들이 반복적으로 실시한 필드 테스트 및 평가를 통해 전방의 무게 중심을 후방으로 배치한 디자인을 채택하여 SAL500F40G와 비교하였을 때, 회전에 의한 관성 모멘트를 최대 약 50% 감소시켰다. 이를 통해 핸드헬드 및 모노포드 촬영시 더 빠르고 정교한 패닝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압도적인 화질과 놀랍도록 빠른 AF 속도 및 정확성을 제공하여, 스포츠, 야생동물, 자연 생태, 레이싱, 공연사진 등 전문 촬영 환경에 적합하다. a9, a7R III 등 소니의 풀프레임 E마운트 카메라 라인업 제품과 결합하여 최상의 결과물을 제공한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소니는 SEL400F28GM 출시를 통해 총 7종의 G Master 라인업을 구축했으며, E마운트 풀프레임 카메라를 위한 29개의 FE렌즈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며, “특히, SEL400F28GM의 경우 스포츠, 야생동물 등 전문 촬영 환경에 적합한 렌즈로, a9과 함께 프로페셔널 영역에서 탁월한 활용성을 자랑할 것”이라고 전했다.


풀프레임 미러리스를 위한 최고급 프리미엄 망원 렌즈 SEL400F28GM의 소니스토어 판매가는 13,999,000원이며, 공식 판매는 9월 5일(수)부터 시작된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