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오니아 코리아(www.payoneer.com/ko)가 6월 4, 5일 이틀간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 소비재 수출대전’에 참가한다.


‘2018 대한민국 소비재 수출대전’은 소비재, 이커머스(e-commerce) 최신 트렌드와 전세계 유통 기업을 한 자리에서 만나는 대한민국 대표 소비재 수출 축제로, 전세계 주요 유통 기업, 벤더 500여개사, 국내 소비재 1000여개 기업이 참가한다.


올해는 국내외 유수의 이커머스 기업이 메인 주제로 선정돼 이베이(eBay), G마켓, 라쿠텐(Rakuten), 중국 타오바오(Taobao), 동남아 쇼피(Shopee)와 라자다(Lazada) 등 전 세계 10여개 대표 온라인 유통기업도 함께한다.


페이오니아는 전세계 200개 이상 국가에서 400만명이 넘는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협력사는 아마존, 쇼피, 라자다, 라쿠텐, 구글, 에어비앤비 등 2천개에 이른다. 페이오니아 서비스를 통해 이들은 전세계 국가에서 결제 걱정 없이 다양한 통화로 이커머스와 비즈니스를 펼치고 있다.


전세계 어디에서나 간편하고 안전하게 송금 및 대금 수령 서비스를 제공하는 페이오니아(Payoneer)는 ‘e커머스 글로벌 유통망관’에 참가한다. 온라인 셀러(seller)가 해외 진출 시 많은 어려움을 겪는 계좌 개설, 지불 결제, 세금 관련해 원스톱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소비재 수출대전을 통해 다양한 특별 프로모션도 진행할 계획이다.


페이오니아 코리아 이우용 대표는 “인터넷 디지털 시대에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에서의 가능성은 앞으로 더욱 무궁무진하다. 페이오니아는 한국에 있는 여러 개인 및 크고 작은 기업들의 성공적인 해외진출을 돕기 위해 참가를 결정했다. 이번 기회를 통해 해외 진출을 망설이는 이들이 고민을 해소하고, 보다 큰 자신감으로 해외 무대 진출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