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마하코리아 RX-V385.png

야마하뮤직코리아(kr.yamaha.com)가 5.1채널 AV리시버 신제품 ‘RX-V385’를 16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RX-V385’는 4K 울트라 HD 영상 소스를 화질 저하 없이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돌비 비전, HLG(Hybrid Log-Gamma)를 포함한 HDR 비디오를 지원해 생동감 넘치는 컬러와 선명한 디테일의 화질을 제공한다.


청각적인 만족 역시 누릴 수 있다. AV리시버 RX-V385는 384kHz/32bit D/A 컨버터를 채용하여 검증된 소리의 기본 성능을 더욱 높이고 야마하의 독자적인 시네마 DSP 기술을 탑재, 현장감 넘치는 사운드 이미징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YPAO를 통해 공간의 특성에 맞게 음향을 자동으로 조정하여 시청 환경에 최적화된 사운드를 구현했다.


또한 고역 및 저역을 각각의 독립적인 앰프로 구동할 수 있는 바이앰프 기능을 통해 고음과 저음의 간섭을 방지하여 프런트 스피커의 음질을 더욱 높였으며, 블루투스를 지원하는 스마트 기기에서 무선으로 감상이 가능하다.


한편,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6월 말까지 RX-V385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Premium HDMI Cable Certification Program 인증 HDMI 케이블을 증정하는 사은품 행사도 진행한다. RX-V385의 권장소비자가격은 478,000원.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