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스크-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jpg


웨스턴디지털이 방대한 양의 파일을 빠르게 전송 및 실시간으로 편집하고자 하는 전문 사진작가를 위한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SanDisk Extreme PRO Portable SSD)’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포켓 사이즈의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는 웨스턴디지털의 NVMe 기술을 기반으로 전송속도를 최대 1,050MB/s까지 향상시킨 성능을 바탕으로, 전문 사진작가와 영상작가들은 고화질 비디오 및 사진 콘텐츠를 빠르게 전송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드라이브에서 바로 편집도 가능한 것이 특징.


또한, 단조 알루미늄 본체의 러기다이즈드(ruggedized) 설계를 통해 SSD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열을 분산시켜 드라이브가 최고 속도를 유지하도록 한다. 견고한 실리콘 고무 코팅으로 충격을 방지하며 비나 물, 먼지 등에도 견딜 수 있는 IP55의 방수·방진 등급도 갖췄다.


신제품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는 PC와 Mac 컴퓨터 모두 호환 가능하며 USB 타입-C 케이블과 타입-A 커넥터로 연결할 수 있다. 용량은, 500GB가 먼저 출시되고, 1TB은 10월 중, 2TB 제품은 12월에 출시될 예정이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는 5년 제한 보증을 제공하며, 권장소비자가격은 290,000(500GB), 490,000원(1TB), 890,000(2TB)원이다. 국내 출시를 기념해 10월 20일까지 인터파크에서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포터블 SSD 500GB를 199,000원에 판매하는 특가 이벤트도 진행한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