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턴디지털_울트라스타 DC SS530.png


웨스턴디지털(스티브 밀리건 CEO)이 기존 제품 대비 2배 증가한 스토리지 용량 및 전력 효율을 제공하는 서버용 스토리지 ‘울트라스타(Ultrastar) DC SS530 SAS SSD’를 발표했다. 
 

울트라스타 DC SS530은 동일한 2.5인치 15mm 폼팩터 기반의 기존 제품 대비 2배 증가한 최대 용량 15.36TB로 스토리지 밀도를 2배 향상한 것이 특징이다.


12Gb/s SAS 인터페이스로 설계된 신제품은 400GB부터 최대 15.36TB 용량까지 제공되며, 최대 44만 IOPS의 랜덤 읽기 및 32만 IOPS 랜덤 쓰기 속도로 엔터프라이즈 핫데이터(hot data, 사용빈도가 높은 데이터)를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번 신제품 공개로 고성능 NVMe SSD 디바이스, 혁신적인 헬리오씰(HelioSeal) 엔터프라이즈 HDD, SAS 및 SATA SSD 디바이스, 인텔리플래시 올플래시 어레이, 액티브스케일 오브젝트 스토리지 시스템, 울트라스타 스토리지 서버 및 플랫폼 등을 아우르는 웨스턴디지털의 엔터프라이즈급 스토리지 솔루션 포트폴리오가 한층 강화됐다.


울리치 한센(Ulrich Hansen) 웨스턴디지털 엔터프라이즈 제품 관리 부문 부사장은 “웨스턴디지털은 오래 전부터 세계 유수의 서버 및 스토리지 시스템 제조업체들과의 협업을 통해 신뢰를 쌓고 있다. 이러한 파트너십으로 다양한 용도의 스토리지에 대한 이해와 전문성을 갖추게 된 것은 물론, 높은 신뢰성과 비용 효율성 그리고 시스템 통합 용이성을 제공하는데 주력하고 있다”며, “울트라스타 DC SS530은 고객의 요구에 부합하는 최고 품질의 제품으로서, 64단 3D TLC 낸드 기반으로 성능 및 전력 효율 면에서 획기적인 발전을 이뤘다. 여기에 울트라스타 드라이브로 대표되는 신뢰성이 결합돼 시장에 더 나은 가치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인텔의 빌 레진스키 전략 기획, 마케팅 및 비즈니스 개발 부문 부사장은 “지난 십 년 간 이어진 인텔과 웨스턴디지털의 파트너십은 세계적 수준의 SAS 솔루션으로 그 결실을 맺고 있으며, 새롭게 선보이는 울트라스타 DC SS530도 그 중 하나”라며, “웨스턴디지털은 인텔의 기술력을 통해 SAS SSD 제품군에 향상된 성능과 새로운 기능을 구현함으로써 엔터프라이즈 고객이 요구하는 신뢰성과 용량, 성능을 만족하면서도 상면 공간, 전력 소모, 냉각 비용은 절감시킬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울트라스타 DC SS530은 현재 엄선된 OEM 고객을 대상으로 샘플 출하 중이며, 이번 분기 말에 광범위하게 출시될 예정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