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노바(sonova) 그룹의 리딩 브랜드 ‘포낙(phonak)’이 오는 21일 포낙보청기 대구센터를 시작으로 ‘포낙 로저 오픈 데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10가지 지원 자격을 모두 통과한 센터 중 본사에서 실시한 심화 교육을 모두 이수하고 적격 자격이 확인된 포낙 대구센터(4월 21일)와 분당센터(5월 19일)에서 개최된다.


‘포낙 로저 오픈 데이’는 활발한 사회생활을 하는 난청인 중에서 보청기만으로는 청취가 어려운 큰 소음 환경 혹은 먼 거리 상황에서도 추가적인 청취를 원하는 사전 지원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포낙은 참가자의 연령 및 개인의 청취 환경, 난청 상태와 보청기 정보 등을 분석해 1:1 개별 상담으로 맞춤 로저 솔루션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참여자가 난청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울 방침이다.


2018 포낙 로저 오픈데이.png


아울러, 포낙은 오픈 데이 참가자를 대상으로 기념품 지급 및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소노바코리아 양해춘 대표는 “사회생활이 활발한 난청인들의 경우 보청기만으로는 시시각각 변하는 주변 소리를 제대로 청취하기 힘들다”며 “’로저 청각 솔루션’을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 된 청취 환경을 경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