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WF-XB700 출시.jpg

소니코리아가 강력한 베이스 사운드에 특화된 완전 무선 이어폰 ‘WF-XB700’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WF-XB700은 EDM, 팝, 힙합, 락 등 강렬한 저음이 매력적인 음악 장르를 감상하는데 최적화된 소니 엑스트라 베이스(EXTRA BASS) 시리즈에서 처음 선보이는 무선 이어폰이다. 소니의 완전 무선 이어폰 제품 중 가장 큰 ‘12mm 다이나믹 드라이버’를 탑재해 완성도 높은 강렬한 베이스 사운드와 선명한 보컬 사운드를 재현한다.


장시간 착용해도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된 이어버드는 귀의 세 부분에 맞닿아 안정적인 착용감을 선사하며, IPX4 등급의 일상 생활 방수를 지원해 운동 중에나 비가 올 때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여기에 한층 더 강력해진 고성능 배터리가 탑재되어 한번의 완충으로 최대 9시간 연속 사용할 수 있으며, 전용 케이스로 충전 시 최대 18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해 하루 종일 끊김 없는 음악 감상이 가능하다.


USB type-C 포트를 통한 급속 충전를 지원해 10분 충전으로 최대 60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 애플 시리(Apple Siri) 등 AI 음성 비서 호출 기능으로 자유롭게 스마트폰을 컨트롤할 수 있다.


엑스트라 베이스의  무선 이어폰 WF-XB700(store.sony.co.kr)은 블루와 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5월 26일(화)에 정식 출시되며, 가격은 159,000원이다.


한편, 소니코리아는 티몬(www.tmon.co.kr) 및 모바일 앱을 통해 5월 22일(금) 오후 5시부터 WF-XB700 출시 기념 온라인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