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노버가 2일(한국 시각 3일) 게이밍 PC 라인인 리전에 추가되는 새로운 노트북인 리전 7i(Legion 7i)와 리전 5i(Legion 5i)를 공개했다.


이번 제품에는 새로운 10세대 인텔 코어 H시리즈 모바일 프로세서와 최신 엔비디아 지포스 RTX 2080 슈퍼 GPU 맥스큐 디자인 그리고 배터리 효율을 개선하는 엔비디아 어드밴스드 옵티머스 기술을 최초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레노버 리전 7i.jpg
▲레노버 리전 7i


엔비디아와 협력하여 개발된 어드밴스드 옵티머스 기술은 GPU의 워크로드를 동적으로 감지하여 부담이 큰 워크로드의 경우에는 엔비디아 GPU로, 가벼운 워크로드의 경우 내장 그래픽 프로세서(Integrated Graphics Processor, IGP)를 디스플레이에 자동으로 연결하여 처리한다.

이를 통해 가벼운 워크로드 어플리케이션이 실행 중일 때에는 배터리 수명을 유지하는 한편, 게임을 실행할 때에는 최대 성능과 프레임 속도를 제공한다.


레노버 리전 5i.jpg
▲레노버 리전 5i


게이밍 유저들은 새롭게 출시될 맥스큐 디자인이 적용된 지포스 RTX 슈퍼 GPU 탑재 레노버 리전 7i 노트북으로 트리플 A급 게임에서 더 높은 클럭 속도와 함께 생동감 넘치는 게이밍을 즐길 수 있다.


함께 출시되는 레노버 리전 5i는 최고 사양으로 지포스 RTX 2060 GPU를 지원한다. 두 제품 모두 엔비디아 G-싱크 기술을 탑재하고 있어 보다 부드럽고 눈에 피로감이 덜한(tear-free) 플레이를 도와주며, 최신 10세대 인텔 코어 H시리즈 모바일 프로세서를 제공한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