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듀테크 스타트업 클래스팅(www.classting.com)은 특수교육연구회 ‘셋업(SETUP)’과 손잡고 전국 특수교사들이 직접 제작한 온라인 특수교육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특수학생을 담당하는 교사 누구나 클래스팅 학습 자료실에서 특수교육 카테고리를 선택하고 매일 업데이트되는 수업 자료를 온라인 학급방에 공유할 수 있다.


학생들이 과제에 참여하면 자동 채점 시스템을 통해 개별 학습 이력이 기록된다. 교사는 학급 전체 또는 학생별 학습 결과 리포트를 활용해 데이터 기반의 개별 피드백을 제공할 수 있다.


‘셋업(SETUP, Special Education Teachers Union Project)’은 다양한 학문과 연계해 특수교육의 지평을 넓히고 있는 전국 단위의 특수교사 연구회로 자발적인 연구 모임을 통해 현장 중심의 특수교육 자료를 개발하고 있다.


조현구 클래스팅 대표는 “특수교육 현장을 가장 잘 이해하는 선생님 여러분과 함께 모든 학생들이 예외 없이 온라인 수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