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푼콘 2020.png


비욘드 시큐리티는 글로벌 보안 연구기업인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이 주최하는 글로벌 오펜시브 보안 컨퍼런스인 ‘타이푼콘(Typhooncon) 2020’를 오는 6월 15일(월)부터 19일(금)까지 5일간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타이푼콘 2020’은 전체 5일 행사로, 2일간의 ‘컨퍼런스(2 Day Conference)’ 세션에, 3일간의 실제 보안 ‘트레이닝(3 Day Training)’ 세션으로 진행되며, 취약점 발견, 고난이도의 익스플로잇 기술, 리버스 엔지니어링과 같은 최고의 기술적인 오펜시브 보안 분야의 주요 토픽을 다루는데 초점을 맞췄다.


이와 함께 ‘SSD’의 소프트웨어 및 디바이스 대상 해킹 경연 대회인 ‘TyphoonPwn’도 진행되어, 승리하는 보안 전문가에게는 상금도 수여된다.


이번 ‘타이푼콘 2020’ 컨퍼런스는 업계 대표 정보보안 전문가인 정보보안 전문가인 김승주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교수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한승훈 ETRI 보안 연구원, 에이미 버넷(Amy Burnett) RET2 Systems 설립자 겸 수석보안연구원, 니콜라스 와이스만(Nicolas Waisman) GitHub Security Lab 책임자 등이 주요 연사로 초빙되었다.


이와 함께 비탈리 니콜렌코(Vitaly Nikolenko) DUASYNT 보안 연구원과 실비오 체사레(Dr. Silvio Cesare) InfoSect 매니징 디렉터, NCC 그룹의 Exploit Development Group 보안 연구원인 아론 아담스(Aaron Adams)와 세드릭 할브론 (Cedric Halbronn)이 진행하는 트레이닝 코스가 진행될 예정이다.


‘SSD 시큐어 디스클로저’의 CTO 겸 공동 창업자인 노암 라타우스(Noam Rathaus)은 “강력한 IT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는 대한민국에서 글로벌 보안 컨퍼런스를 정착시키기 위해 2019년에 이어 2020년에도 서울에서 행사를 개최한다”라고 말하며, “이번 컨퍼런스는 취약점 발견, 고급 익스플로잇 기술 및 리버스 엔지니어링과 같은 고도의 기술적인 오펜시브 보안 주제에 중점을 두고 있다. 전세계 사이버 보안 분야 참가자들이 지식을 공유하고 최신 기술에 대해 인사이트를 제공해 줄 수 있는 의미있는 행사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타이푼콘 2020(www.typhooncon.com)’은 오는 6월 15일~19일까지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에서 진행되는 유료 행사로, https://www.eventbrite.com/e/typhooncon-2020-tickets-74930127027를 통해 등록할 수 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