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한강 노들섬 스케이트장에서 제로페이로 결제시 3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7일 밝혔다.


용산구에 위치한 노들섬 스케이트장은 노들섬의 자연과 눈꽃 모양의 조명이 어우러져 겨울왕국을 연상시킨다. 노들섬에 정식으로 스케이트장을 설치,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월 16일까지 운영되어 겨울방학을 맞이한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으며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 운영된다.


노들섬 스케이트장-제로페이.png

▲ 한강 노들섬 스케이트장


입장료는 1회 1시간 1,000원이지만 제로페이로 결제시 30% 할인이 적용돼 700원에 이용이 가능하다. 또 입장료에는 스케이트와 안전모 대여료가 포함되어 있어 저렴한 금액으로 스케이트를 즐길 수 있다.


노들섬에서는 스케이트장 전문 DJ가 시민들이 직접 신청한 사연과 음악을 틀어주고, 버스킹 공연 이벤트도 진행된다.


현재 제로페이 이용이 가능한 앱은 간편결제앱 12개, 은행앱 15개다. 간편결제 앱의 경우 △네이버페이 △페이코 △SSGPAY △Lpay(롯데멤버스) △체크페이 △티머니 △비플제로페이 △하나멤버스 △머니트리 △핫플레이스 △캐시비 등의 앱을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윤완수 이사장은 “제로페이는 소상공인의 수수료 부담은 줄이고, 소비자들은 기존 페이앱을 통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공 인프라”라며 “따릉이 할인을 비롯해서 전통시장 모바일 상품권 등 생활 밀착형 상품이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체감형 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