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홍미노트8T.png


샤오미(小米)가 4800만 화소의 고화질 쿼드 카메라, 4GB램과 64GB를 지원하면서도 23만9천원의 가격을 책정한 ‘홍미노트8T(Redmi Note 8T)’를 국내에 출시한다.


홍미노트8T의 쿼드 카메라는 대형 1/2인치 센서를 장착한 79.4도 회각의 4800만 화소(f/1.79)의 초고해상도 메인 카메라가 장착되었다. 메인 카메라 이외에 120도 회각의 800만 화소의 초광각 카메라, 200만 화소의 매크로 렌즈 및 200만 화소의 심도 센서로 구성된 쿼드 카메라는 어느 거리에서도 높은 해상도의 촬영 경험을 선사한다.


홍미노트8T의 전면에는 AI 기능을 갖춘 1300만 화소(f/2.0)의 셀프 카메라가 적용되어, 사용자는 언제든지 완벽한 셀카를 찍을 수 있다. 또한 홍미노트 시리즈 최초로 전면 카메라에 파노라마 촬영 기능을 갖추어 더 많은 사람들과 함께 단체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또한 샤오미는 홍미노트8T에 ‘자동 청소 스피커’ 기능을 탑재했다. ‘자동 청소 스피커’ 기능은 저주파 음파의 진동을 사용해 수화기에 남아있는 먼지와 잔해를 털어낸다. 해당 기능은 OTA를 통해 사용 가능하다.


이외에도 홍미노트8T는 인공지능 기술을 지원하는 퀄컴 스냅드래곤 665 칩셋, USB 타입C 포트를 적용한 4,000mAh 고용량 배터리 및 18W 고속 충전기 제공 등을 채택하고 있다.


신제품은 2.5D 굴곡진 양면 글래스로 디자인되었으며, 6.3인치의 FHD+ Dot Drop 디스플레이를 활용하여 큰 화면이 주는 몰입형 시각 경험과 아주 작은 디테일의 선명도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전면과 후면에 코닝의 고릴라(Gorilla) 글래스 5를 적용해 내구성을 한층 더 높였다. 사용자는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때나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손상을 방지할 수 있다.


신제품인 홍미노트8T은 문쉐도우 그레이, 스타스케이프 블루, 그리고 문라이트 화이트로 출시되며, 정식 판매는 12월 16일부터 시작된다. 홍미노트8T 국내 구매 시 서비스엔(ServiceN)에서 개선된 A/S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