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론 Crucial X8 SSD.png


마이크론이 최대 1,050MB/s를 지원하는 휴대용 SSD Crucial X8를 국내에 정식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SSD Crucial X8(www.crucial.com/X8)’은 동일한 가격대의 유사 휴대용 SSD에 비해 1.8배 더 빠르며 휴대용 하드 드라이브에 비해 7.5배나 빠르다.


X8는 PC, Mac, PS4, XBOX One, iPad Pro, Chromebook 및 USB 3.2 Gen2 인터페이스를 사용하는 일부 Android 장치 등 다양한 장치와 호환이 가능하다. 또한, 최대 7.5ft(2.3m)  높이의 낙하 충격을 견딘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마이크론의 CPG(Consumer Products Group) 부사장인 테레사 켈리(Teresa Kelley)는  “더 빠른 PC속도, 가족과의 사진 공유, 대용량 게임 등이 생활 속에 녹아 들었기 때문에 스토리지 솔루션 또한 속도와 신뢰성을 강화해 이런 트렌드에 부합해야 한다”며 “이번 Crucial 휴대용 X8은, 고객에게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가치를 제공하고자 마이크론의 최고 품질과 통합 생산공정을 활용해 탄생시킨 제품”이라고 전했다.


신제품인 ‘X8’은 마이크론의 여타 제품처럼 3년 제한 보증을 지원받는다. 가격은 현재 500GB 175,000원, 1TB 240,000원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