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수스는 게이밍 마우스 ‘ROG STRIX Carry’와 플래그쉽 마우스 글라디우스의 경량화 모델인 ‘ROG GLADIUS II CORE’ 2종을 국내에 정식 런칭 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ROG STRIX CARRY은 주머니에 들어갈 만큼의 작은 사이즈로써, 어디서든 즐기는 게이밍의 컨셉으로 설계되어 직장, 학교, 커피숍 등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에이수스 ROG STRIX CARRY.png


이처럼 콤팩트한 사이즈지만 1ms의 랙없는 반응 속도와 400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한 긴 배터리 수명을 제공한다. 또한 고성능의 Pixart PMW3330 광센서를 기반으로 최대 7,200 DPI로 부드럽게 트레킹이 가능하며 150 IPS(Inches Per Second)와 최대 30g 가속도로 작지만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ROG STRIX CARRY은 오른손잡이 비대칭형으로 설계되어 있으며, 사이드 그립은 모두 ROG 특유의 텍스쳐로 마감되어 있다. 가운데의 DPI 수정버튼을 통해 유저는 쉽게 기본 저장된 DPI 세팅을 변경할 수 있어, 업무와 게이밍 모두를 만족하는 퍼포먼스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ASUS 게이밍 마우스의 강력한 장점 중 하나인 클릭 스위치 변환을 할 수 있는 기능도 지원하여 유저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ROG STRIX CARRY는 1ms의 반응 속도를 무선 연결에도 대응할 수 있도록 블루투스와 2.4Ghz 무선 모두를 대응 한다. 특히 Bluetooth LE(Low Energy) 연결 기술을 통해 전력소모를 최소화하여 연결하기 때문에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AA 규격의 배터리로 최대 400 시간을 사용할 수 있다, 다만 AA 배터리의 무게로 인해 염려스러운 유저들은 AAA 배터리 폴더를 사용하여 실사용 무게를 줄여서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에이수스 ROG GLADIUS II CORE.png

ROG GLADIUS II CORE는 기존의 GLADIUS II와 GLADIUS ORIGIN 제품의 뒤를 잇는 신형 모델로써, 기존의 GLADIUS 시리즈의 평가와 PC방 업계에서의 피드백을 수렴해 보다 가벼운 무게로 설계되었다. GLADIUS 시리즈중에서 가장 가벼운 90g 정도의 경량 무게로 장시간 사용시에도 유저의 피로가 적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최대 6,200 DPI와 220 IPS(Inches Per Second)를 지원하는 PWM 3,327 센서를 채택하여 게이밍 마우스로서의 압도적인 성능은 물론, 기존의 케이블 분리형 디자인에서 한국 유저의 환경에 맞게 일체형으로 바뀌어 설계되었다.


이전 GLADIUS 모델의 사이드 그립은 실리콘 고무 재질로 되어있었다면, 이번 ROG GLADIUS II CORE 제품에는 ROG 로고가 프린팅 되어있는 폴리머 계통으로 마감하여 더운 여름에도 장시간 사용이 가능하다.


ROG GLADIUS II CORE 제품은 무게도 가벼워 졌지만 유저들이 선호했던 편의성은 그대로 이식했다. ASUS 게이밍 마우스는 기본적으로 가벼운 클릭감과 5000만 클릭 이상의 내구성을 자랑하는 옴론 스위치를 탑재하고 있으며, 유저가 원하는 클릭 스위치가 있다면 별도의 도구 없이 바로 간편하게 새로운 스위치로 변경하여 지속적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LED 기능인 아루아 싱크(AURA SYNC) 기능을 지원하여 휠과 ROG 로고 부분의 LED를 다른 ASUS 제품과 효과를 통일시킬 수 있으며, ASUS의 통합 게이밍 소프트웨어인 ROG ARMORY II 소프트웨어를 통해 초보자부터 전문가적 세팅까지 완벽하게 지원한다.


이번 신제품은 8월 중순에 국내에 정식 런칭 될 계획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