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아시아 2019(CESAsia.com)에서 “여행 업계의 기술 혁신”을 주제로 한 키노트가 개최된다.


오는 12일 케리 호텔 상해 볼룸에서 진행되는 이번 키노트는 CNN 비즈니스 프로그래밍 에디터 미셸 토가 진행을 맡았으며 델타(Delta)와 MSC 크루즈(MSC Cruise)의 리더들이 패널로 참여한다.


이번 키노트에서는 AI, IoT, 5G 연결 등의 혁신을 통한 미래의 여행에 대한 통찰력을 공유할 예정이며, 글로벌 기업들이 스타트업처럼 혁신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토론한다.


델타 에어라인 중화권 및 싱가포르 회장 웡 홍(Wong Hong)과 MSC 크루즈 중화권 회장 헬렌 황(Helen Huang)은 키노트 패널로서 여행 업계의 기술 혁신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올해로 5회를 맞은 CES 아시아는 오는 6월 11일부터 13일 중국 상해 신국제엑스포센터(Shanghai New International Expo Centre; SNIEC)에서 개최된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