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sky AI.png


KT스카이라이프가 3일 유료방송 최초로 글로벌 기업 구글과의 콜라보를 통해 인공지능(AI) 서비스 ‘skylife AI’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skylife AI’는 ‘구글 홈 미니’의 구글 어시스턴트 플랫폼을 통해 일상이 편리해지는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한다. ‘skylife AI’는 음성으로 스카이라이프 안드로이드TV를 컨트롤 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음악감상이나 역사, 지리, 대중문화와 같은 일반적인 지식과 날씨, 뉴스, 지역정보를 알려주는 기존 AI 스피커 기능도 사용 가능하다. 특히 Voice Match를 통해 최대 6명의 사용자를 구분할 수 있어 개인 일정 확인 등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한다.


‘skylife AI’는 안드로이드UHD 상품인 ‘sky A’와 구글의 AI 스피커 ‘구글 홈 미니’를 결합해 탄생했다. ‘구글 홈 미니’는 한국어, 영어 외 스페인어, 아랍어 등 12개 언어를 사용할 수 있다. 다중 언어 모드를 설정하는 경우 영어로 날씨를 물으면 영어로 대답해 주는 등 외국어로 일상 대화가 가능해 자연스러운 외국어 공부에도 효과적이다. 최근에는 통역 모드를 켜면 내가 하는 말을 구글 홈 미니가 자동으로 상대방의 언어로 통역하여 전달해 주는 자동 통역 서비스도 시작했다.


‘구글 홈 미니’는 미니멀하고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어느 인테리어에서나 어울릴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강력한 원거리 마이크가 내장되어 있어 멀리서도 정확한 음성 인지가 가능하다. 또한 자동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가 별도의 업데이트를 진행하지 않아도 된다.


‘skylife AI’ 가입고객에게는 정상가 59,900원의 ‘구글 홈 미니’를 3년 할부 기준 월 1,100원(부가세 포함)의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이 제공된다.


이어 스카이라이프는 ‘skylife AI Pack’ 서비스도 함께 출시한다. 이 서비스는 ‘구글 홈 미니’로 제어되는 홈 IoT 가전제품을 스카이라이프에서 One-stop으로 간편하게 36개월 할부로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따라서, 고객은 AI 스피커와 연동되는 제품을 직접 일일이 찾아 별도로 구매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사라졌다


‘skylife AI Pack’으로 구매할 수 있는 홈 IoT 제품은 LG전자(에어콘, 로봇청소기), 필립스(스마트전구), 브런트(공기청정기) 등 총 13종이며 라인업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IOT가전제품을 구매하는 경우 ‘구글 홈 미니’는 무료로 제공된다.


‘skylife AI / Pack’ 서비스 출시 기념 프로모션도 마련되어 있다. 스카이라이프는 올해 연말까지 ‘skylife AI / Pack’을 가입하는 모든 고객에게 ‘유튜브 프리미엄 3개월 이용권’을 제공한다. 또한 서비스 출시 후 3개월(‘19년 6월-8월)간 ‘skylife AI’ 가입 고객이 sky인터넷을 함께 가입하면 ‘구글 홈 미니’가 무료로 제공된다.


KT스카이라이프 원성운 고객본부장은 “스카이라이프는 4월 OTT플랫폼 토핑 출시로 고객에게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고, 이번 유료방송 최초 구글과의 제휴를 통해 차별화된 AI 서비스까지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향후 콘텐츠 검색 등 구글과 더 많은 분야에서 협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뿐만 아니라 “최근 보편화된 AI 환경에서 차별화된 스마트 홈 구축을 통해 고객이 편리한 TV생활을 넘어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